보험

동양생명, ‘(무)수호천사플러스건강보험(무해지환급형)’ 출시

동양생명(대표이사 뤄젠룽)이 1일 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 등 다양한 질병을 폭넓게 보장하는 ‘(무)수호천사플러스건강보험(무해지환급형)’을 출시했다.

 


‘(무)수호천사플러스건강보험(무해지환급형)’은 재해사망을 주계약으로 보장하고, ‘(무)플러스의료보장특약(무해지환급형)’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험료 인상 없이 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 등 3대 질환 진단비 및 각종 수술비, 입원비, 치료비 등 종합적인 보장을 제공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주계약으로는 재해로 인한 사망시 1000만원의 재해사망보험금을 지급한다. ‘(무)플러스의료보장특약(무해지환급형)’에 가입해 암으로 진단확정시 1000만원의 암진단비를 보장받을 수 있다. 단, 기타피부암·갑상선암·제자리암·경계성종양·대장점막내암의 경우 200만원을 지급한다.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진단확정시 각각 최초 1회에 한해 2000만원의 2대질환진단비를 받을 수 있다. 일반암 또는 대장점막내암으로 인한 수술시 200만원의 수술비를 지급하며, 4일 이상 입원하는 경우 120일 한도 내에서 1일당 5만원의 입원비를 보장받을 수 있다. 기타피부암·갑상선암·제자리암·경계성종양으로 인한 수술 및 입원시에는 각각 20만원의 수술비와 4일 이상 입원하는 경우 120일 한도 내에서 1일당 2만원의 입원비를 지원 받을 수 있다.

 

질병분류표에서 정한 1~5종 질병으로 인해 수술을 받는 경우 1회당 1종 300만원에서부터 5종 20만원까지 수술비를 지급하고, 1~6종 질병으로 인해 4일 이상 입원시 120일 한도 내에서 1일당 최대 5만원의 입원비도 보장해 일상생활에서 흔히 발병하는 질환에 대한 경제적 부담에 대비할 수 있게 했다.


‘(무)수호천사플러스건강보험(무해지환급형)’은 1형(무해지환급형)과 2형(순수보장형)으로 구성됐다. 1형(무해지환급형)은 보험료 납입기간 중 계약이 해지될 경우 지급하는 해지환급금이 없는 대신 보험료가 2형(순수보장형) 보다 저렴하다.

 

가입가능 나이는 만15세부터 최대 60세까지이며 보험료 인상 없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3대 질환으로 진단확정 받거나 50% 이상 장해시 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순수보장형과 비교해 저렴한 보험료로 동일한 보장을 받을 수 있도록 무해지환급형 상품을 개발했다. 특약 하나로 3대질환 뿐만 아니라 자주 발병하는 질환까지 폭넓은 보장을 제공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