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SK텔레콤 5G 핵심 기술, 세계적으로 우수성 인정 받아

美 ‘리딩 라이트 어워드 2019’서 ‘가장 혁신적인 에지 컴퓨팅 전략’ 선정

SK텔레콤은 ‘리딩 라이트 어워드 2019’에서 자사의 모바일 에지 컴퓨팅 기술이 ‘가장 혁신적인 에지 컴퓨팅 전략’으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리딩 라이트 어워드’는 세계적인 통신 분야 전문 매체 라이트 리딩이 매년 통신 분야별 최고의 통신사업자 및 서비스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올해 15회를 맞이한 ‘리딩 라이트 어워드’는 7일(현지시각 6일) 미국 덴버에서 개최됐으며, 5G를 비롯한 통신, 인공지능(AI), 클라우드 등 총 22개 부문의 수상자를 선정했다.

 

이번 수상과 관련, '라이트 리딩 어워드'는 5G 통신 지연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인 SK텔레콤의 앞선 기술력과 플랫폼 개방을 통한 생태계 확장 노력을 높이 평가했다.

 

'MEC'는 5G 시대 '데이터 통신의 지름길'로 데이터 통신 지연 시간을 최대 60% 감소시킨다. 통상 고객의 5G 스마트폰에서 인터넷 데이터센터로 데이터를 전송하는데 최소 4단계 과정을 거쳤다. 5G기지국이나 교환기에 소규모 데이터 센터를 설치하는 ‘MEC’ 기술은 전송 구간을 최대 2단계로 줄인다.

 

SK텔레콤은 협력사들이 보다 쉽게 5G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도록 'MEC' 플랫폼을 외부에 개방했다. 협력사들은 SK텔레콤 ‘MEC’ 플랫폼과 연동해 초저지연 특성이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고 서비스 품질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MEC’ 기술은 극한의 응답 속도를 요구하는 ▲AR/VR서비스 ▲클라우드 게임 ▲자율주행, 차량관제 ▲실시간 생방송 등에서 유용하게 활용될 전망이다. 예를 들어, 스마트팩토리에 MEC를 적용하면 5G로 구동되는 로봇의 응답 속도를 올릴 수 있다.

 

박진효 SK텔레콤 ICT기술센터장은 “이번 수상은 SK텔레콤이 5G 핵심 기술인 'MEC' 분야에서 글로벌 톱 수준의 기술과 전략을 보유하고 있음을 인정받은 쾌거”라며 “앞으로도 MEC 플랫폼 개방 등 생태계 확장에 앞장서 5G 시대를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서울시, '서울 핀테크 아카데미' 교육생 모집...교육비 전액 지원 서울시는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핀테크 분야의 인력 수요에 부응하고자, 작년에 이어 '서울 핀테크 아카데미'의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모집은 상·하반기 각 50명씩 선발하며, 공통분야와 함께 은행·카드·여신전문업, 금융투자업, 보험업 등 3개의 특화된 전문과정을 운영한다. 교육시간은 직장인을 배려하여 평일(수·금)에는 저녁 19시부터 21시까지, 주말(토)은 오전 09시부터 13시까지로 편성되었으며, 교육장소는 여의도 소재 금융투자교육원이다. ‘서울 핀테크 아카데미’ 3기 입학을 원하는 신청자는 오는21일까지 금융투자교육원 홈페이지 원서접수시스템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교육생 선발은21일까지 원서를 접수받은 후, 서류평가를 거쳐 5월중으로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서울 핀테크 아카데미’ 교육생에게 1인당 200만원의 교육비 전액을 지원하며, 14주간(5월~8월) 총 108시간의 교육과정이 진행된다. 직장인, 학생,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교육생의 적극적인 교육 참여를 위해 입교시 예치한 본인부담금 40만원을 일정한 수료기준 통과 시 환급받을 수 있는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교육대상은 크게 핀테크 분야에 관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