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에스원, 4차 산업 보안 핵심...융·복합 서비스 본격 시동

정보보안 플랫폼 '에스원ESP' 출시



정부는 올해 1월 '민간부문 정보보호 종합계획 2019'를 발표, 정보보안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관련 기업에 적극 투자하는 등 산업 육성 정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한 융합보안 서비스를 보급·확산하고 다양한 사업 모델 개발도 지원하기로 했다.
 
종합 안심솔루션 회사 에스원(대표이사 육현표)도 '에스원ESP(End-point Security Platform)'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정보보안시장 확대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에스원은 이번 '에스원 ESP'출시로 정보보안 플랫폼과 기존의 물리보안 브랜드 '세콤'의 솔루션을 합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이는 4차 산업보안의 핵심인 융복합 서비스를 에스원이 본격적으로 상용화 함을 의미한다.
 
에스원ESP는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에 따른 근태관리 솔루션부터 개인정보보호, 랜섬웨어 예방, 바이러스 탐지 등 총 11개의 정보보안 솔루션을 제공하는 정보보안 플랫폼이다.
 
우선 2020년 1월, 50인 이상 사업장까지 확대 적용되는 주 52시간 근무제에 대응해 PC오프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용자가 직접 PC사용 시간을 설정하고 정해진 시간이 되면 자동으로 PC가 종료 돼 주 52시간 초과 근무를 방지한다.


물리 보안시스템인 세콤과도 연동해 본격적인 융복합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향후에는 세콤의 출입용 카드리더와 PC 오프서비스를 연동해 보다 정확하게 근무시간을 관리하는 등 다양한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또 강화된 개인정보 보호법 준수를 위한 개인정보보호 솔루션도 제공한다. 에스원ESP에는 개인정보암호화 기능, 개인정보 완전 삭제기능 등이 탑재되어 있어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피해를 예방한다.


최근 증가하고 있는 랜섬웨어도 대응이 가능하다. 랜섬웨어로 인한 파일 훼손을 탐지하고 감염파일을 자동으로 삭제한다. 또 랜섬웨어 대피소를 마련, 업무기밀 파일을 따로 보관해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직원들의 인쇄 출력물을 관리할 수 있는 출력물 보안, 문서파일 암호화, 바이러스 백신, 업무 메신저 등도 제공한다.
 
에스원ESP는 솔루션별로 맞춤제공이 가능해 합리적인 비용으로 중소기업에도 부담 없이 사용이 가능하다. 그 동안 비용 문제로 정보보안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던 중소기업이 관심을 가질만한 이유다.
 

임정묵 에스원 전략사업팀 상무는 "4차 산업에서 정보보호는 더 이상 선택의 문제가 아니다"며 "에스원ESP를 통해 정보보안 시장 확대는 물론 물리보안을 결합한 융복합 서비스 확대에 더욱 주력해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P2P금융 칵테일펀딩, ‘2019 서울 머니쇼’ 참가…고수들의 재테크 비법 전수
P2P금융 칵테일펀딩은 오는 16일~18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아시아 최대 재테크 박람회인 ‘2019 서울 머니쇼’에 참가한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서울머니쇼는 역대 최다인 120개사가 참가하여 재테크의 지혜를 선보일 예정으로 이미 사전 등록자가 2만명을 넘어섰다. ‘금융 4차 산업혁명관’ 에서는 P2P업체인 칵테일펀딩을 비롯한 8퍼센트, 헬로펀딩이 참가하며, 자산관리 앱으로 유명한 토스, 인터넷전문은행인 카카오뱅크, 케이뱅크 등 국내 대표 핀테크 기업3곳도 참가한다.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참가하는 ‘칵테일펀딩’은 행사 둘째날인 17일에‘투자 트렌드! 소액으로 투자하자! P2P vs 크라우드펀딩’ 이라는 주제로 칵테일펀딩 김경래와 이사와 와디즈 황철우 이사의 세미나가 진행될 예정으로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울러, 칵테일펀딩에서는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를 통해서 서울머니쇼 모바일 티켓을 무료로 나눠주는 이벤트를 진행중이다. 사전등록을 놓친 경우라면 칵테일펀딩 플러스친구를 통해서 누구나 서울머니쇼 입장권을 받을 수 있다. 이번 박람회는 5월 16일~ 18일삼성동 코엑스 Hall B에서 열릴 예정이며 약 5만명이 참가 할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