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헤라, ‘더 시그니처 오 드 퍼퓸’ 출시

아모레퍼시픽 럭셔리 뷰티 브랜드 헤라가 여성이 가장 빛나는 절정의 순간을 표현한 트렌디한 향조의 모던 그린 플로럴 향수 ‘더 시그니처 오 드 퍼퓸’을 출시한다.
 


‘더 시그니처 오 드 퍼퓸’은 싱그러운 플라워 부케의 향기와 온 몸의 감각을 일깨우는 독특한 그린 향기가 조화를 이룬 특별한 그린 플로럴 계열의 향수이다.


여성이 가장 선호하는 플로럴 향기에 스파클링한 그린 노트와 태양빛을 가득 머금은 찬란한 과일의 향기를 터치함으로써, 부드러우면서도 강렬한 차별화된 향을 연출한다.


구딸 파리의 전속 조향사 ‘까밀 구딸’이 찬란한 시간을 살아가는 아시아 여성들에 대한 오마주를 담아 조향한 향수로, 니치 향수의 고급스럽고 개성 있는 향조를 헤라 브랜드를 통해 경험할 수 있는 기회이다.
 
‘더 시그니처 오 드 퍼퓸’은 존재 자체만으로도 아름다운 모든 여성에게 보내는 축복과도 같은 향수로, 감각적이고 당당하며 자유로운 이미지의 여성에게 특히 추천한다.


결정적인 순간, 더 시그니처 오 드 퍼퓸이 그 아름다움을 더욱 찬란하게 빛내줄 것이다. 용기 디자인 또한 다이아몬드를 깎아놓은 듯한 스터드 포인트와 화려한 골드 캡&로고 장식이 절정으로 빛나는 찰나의 순간을 감각적으로 담아내고 있다.
 
신제품 헤라 ‘더 시그니처 오 드 퍼퓸’은 전국 백화점 헤라 매장과 아모레퍼시픽 카운셀러, 아모레퍼시픽몰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포토이슈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 1주년 맞이해 활동 보고서 발표 한국인터넷기업협회 산하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운영위원장 김성준 렌딧 대표, 이하 마플협)가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 1주년 활동 보고서'를 9일 발표했다. 지난해 5월29일 ‘자율규제가 강화된 새로운 협회 준비위원회'를 발족한 후 최근까지의 활동을 정리한 보고서다. 지난 1년간 마플협이 이루어 낸 가장 주요한 성과는 크게 2가지로 요약된다. 첫째, 자율규제안을 제정해 건전한 산업 발전과 소비자 보호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확산시킨 것이다. 마플협이 지난해 9월7일 발표한 자율규제안에는 P2P금융사의 대출 자산 신탁화, 위험 자산 대출 취급에 대한 규제, 투자자 예치금 및 대출자 상환금 분리보관, 회원사 외부감사 기준 강화, 협회사 투자 이용약관 가이드라인 제정, 금융 당국 가이드라인 및 감독 조항 엄수 등의 내용이 담겼다. P2P금융업계 전반에 자정 활동을 제안하고 공감대를 넓혀 나가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하고 나선 것이다. 특히 마플협은 자율규제안 발표에 앞서 국내 금융권의 다양한 감독 규정과 법률을 조사한 후, 마플협 회원사의 경우 ‘건축 프로젝트 파이낸싱(PF) 자산은 전체 대출 자산의 30% 한도로 설정'하는 위험 자산 대출에 대한 규제안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