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LF 라푸마, 세종대로에 ‘힐링 캠핑’ 공간 조성한다

생활문화기업 LF는 프랑스 아웃도어 브랜드 ‘라푸마(Lafuma)’가 서울시에서 지난해부터 매주 일요일(혹서기 7~8월 제외) 시행하고 있는 ‘도심권 차 없는 거리 문화 행사’에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캠핑존을 운영, 서울 시민들에게 붐비는 도심 속에서 잠시나마 편히 쉬어갈 수 있는 휴식공간을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서울시는 차가 아닌 사람이 중심이 되는 도시를 만들고자 지난 2013년부터 격주로 서울 도심권 4곳에서 차 없는 거리를 운영해 왔으며, 지난해부터는 보행자가 마음껏 걷고 쉴 수 있는 공간을 확대하기 위해 세종대로 ‘차 없는 거리’를 매주 일요일, 보행인구가 많은 오후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시간대를 연장해 확대 운영, 세종대로 일대를 ‘도심 속 쉼터’로 탈바꿈 시키고자 노력해왔다.

 

라푸마는 이 같은 서울시의 취지에 깊게 공감,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서울 세종대로 일대 600m2(약 180여평) 면적의 공간에 그늘막 텐트 10동, 캠핑의자 20개로 구성된 캠핑존을 설치하였으며, '#REFRESHLIVE(일상을 새롭게)’를 테마로 한 캠핑존을 운영, 매주 일요일 세종대로를 도보로 통행하는 서울 시민들이 편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이자 라푸마의 스타일리시한 캠핑 용품 체험을 위한 공간으로 꾸밀 예정이다.

 

손광익 LF 스포츠부문장 상무는 “대표적인 스타일리시 아웃도어 브랜드로 국내 시장에서 자리매김한 라푸마가 일상 속의 쉼터를 시민들에게 지속 제공하고자 하는 서울시와 협력해 낼 수 있는 시너지 효과가 크다고 판단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세종대로 캠핑존을 운영하게 되었다.”라며 “천만 서울시민들이 도심에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이색적인 캠핑존이 라푸마가 줄곧 추구해온 브랜드 컨셉트인 ‘일상을 새롭게 하는 아웃도어 브랜드’로서의 이미지를 타깃 고객들에게 어필할 수 있는 효과적인 매개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라푸마의 공식 인스타그램에서는 이번 세종대로 캠핑존 연장 운영을 기념해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세종대로에 설치된 라푸마의 캠핑용품들은 LF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인 LF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포토이슈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 1주년 맞이해 활동 보고서 발표 한국인터넷기업협회 산하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운영위원장 김성준 렌딧 대표, 이하 마플협)가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 1주년 활동 보고서'를 9일 발표했다. 지난해 5월29일 ‘자율규제가 강화된 새로운 협회 준비위원회'를 발족한 후 최근까지의 활동을 정리한 보고서다. 지난 1년간 마플협이 이루어 낸 가장 주요한 성과는 크게 2가지로 요약된다. 첫째, 자율규제안을 제정해 건전한 산업 발전과 소비자 보호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확산시킨 것이다. 마플협이 지난해 9월7일 발표한 자율규제안에는 P2P금융사의 대출 자산 신탁화, 위험 자산 대출 취급에 대한 규제, 투자자 예치금 및 대출자 상환금 분리보관, 회원사 외부감사 기준 강화, 협회사 투자 이용약관 가이드라인 제정, 금융 당국 가이드라인 및 감독 조항 엄수 등의 내용이 담겼다. P2P금융업계 전반에 자정 활동을 제안하고 공감대를 넓혀 나가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하고 나선 것이다. 특히 마플협은 자율규제안 발표에 앞서 국내 금융권의 다양한 감독 규정과 법률을 조사한 후, 마플협 회원사의 경우 ‘건축 프로젝트 파이낸싱(PF) 자산은 전체 대출 자산의 30% 한도로 설정'하는 위험 자산 대출에 대한 규제안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