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센스톤, 블록체인 기반 FIDO인증 전자서명으로 '거래사실 부인방지'

공인인증서 및 OTP 기기 없이 PIN, 지문, 얼굴 등 간편인증 서비스 제공

센스톤은 SBI저축은행이 최근 오픈한 '블록체인 간편인증 서비스'에 FIDO 생체인증과 PIN 등 간편인증 기반의 스톤패스(StonePASS)를 적용했다고 13일 밝혔다.



SBI저축은행이 새롭게 선보인 'SBI간편인증'은 기존 모바일 뱅킹 서비스 'SBI스마트뱅킹'을 이용하는 고객의 편의성과 보안성 개선을 목적으로 공인인증서, OTP 기기 없이 PIN 또는 지문, 얼굴 등의 생체 인식만으로 로그인과 계좌조회, 간편이체 서비스를 제공한다.


블록체인 스마트컨트랙트(Smart Contract) 기술을 적용한 'SBI간편인증'은 사용자가 설정한 PIN과 FIDO 생체인증 기반의 PKI 전자서명을 통해 '전자금융 거래사실 부인방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따라서 정부가 추진하는 웹 표준화, 노 플러그인(No Plug-in)을 정책에 따라 액티브X뿐만 아니라,  EXE파일 등 별도 프로그램 설치 없이도 각종 금융 서비스에 국제표준 방식의 전자서명이 가능하다.


센스톤이 개발 및 공급하는 스톤패스는 기존 아이디·비밀번호, 공인인증서 등의 불편함과 보안 취약성 개선을 위해 지문, 홍채, 얼굴 인식 등 생체인증과 보안PIN, 패턴, mOTP 등 다양한 간편인증 방식을 통합 제공하는 차세대 인증 솔루션이다.


스톤패스는 사용자가 직접 자신에게 편리한 인증 방식을 다중 선택해 인증 난이도를 조절하고, 해커 및 유출에 의한 악의적인 계정 접속 시 푸시(PUSH) 알람 서비스를 통한 계정 잠금 기능(On·Off)을 제공해 사용자와 서비스 공급자 모두를 안전하게 보호한다.


또한 스톤패스는 최근 FIDO2 인증을 획득해 모바일 기반인 FIDO1.0에서 확장된 웹 브라우저, 운영체제(OS)에서도 간편인증 및 생체인증을 지원해 대외 앱 서비스는 물론 내부 업무 시스템 및 폐쇄망 환경까지 인증시장이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유창훈 센스톤 대표는 "SBI간편인증이 저축은행 업계 최초의 블록체인 기반 간편인증 서비스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며 "고객들이 원하는 안전하고 편리한 인증 서비스를 블록체인과 센스톤의 인증 기술로 빠르게 대응한 SBI저축은행 성공사례를 통해 고객 만족을 위한 간편인증 서비스가 더 확대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LG유플러스, 5G 장애 대응 체계 갖춘다...광선로감시시스템 적용 5G 스마트폰 사용자들은 고품질 실감형 미디어 콘텐츠 서비스를 끊김 없이 안정적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는 5G 기지국과 중계기, 통신국사를 연결하는 광선로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장애 발생시 위치와 원인까지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는 통합 광선로감시시스템을 서울과 수도권 5G 네트워크에 적용을 시작했다고 13일 밝혔다. 서울, 수도권에 적용을 마치면 이를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스마트폰으로 5G 서비스를 이용하는 경우, 데이터는 5G 중계기와 기지국, 통신국사 등을 거쳐 콘텐츠 등이 있는 서버로 전달되고 여기서 처리된 데이터가 다시 반대로 고객의 스마트폰으로 전달된다. 광선로는 이들 장비와 국사 사이에서 데이터를 전달하기 때문에 안정성 확보가 중요하고, 장애 등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 그 위치를 곧바로 파악해 이를 해소할 수 있어야 한다. 5G 네트워크 품질확보를 위해 적용하는 광선로감시시스템은 5G 중계기와 기지국, 통신국사간 광선로는 물론 인터넷과 전용회선 서비스에 사용하는 유선망 상황까지 24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다. 광신호 파장 분석을 통해 어디서 광선로 이상이 발생하든 10미터 이내 오차 범위로 그 위치를 파악할 수 있다. 기존에는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