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삼성 페이, 국내 누적 결제 금액 40조원 돌파

4월 말 기준 누적 결제 금액 40조원… 가입자 수 1400만명 돌파

삼성전자 모바일 페이먼트 서비스 ‘삼성 페이’가 출시 44개월 만에 국내 누적 결제 금액 40조원, 가입자 수 1400만명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2015년 8월 국내에서 처음으로 서비스를 시작한 삼성 페이는 출시 12개월 만에 누적 결제 금액 2조원, 24개월 만에 10조원을 돌파했으며, 33개월과 39개월에는 각각 20조원과 30조원을 기록했다.


특히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삼성 페이는 지난해 국내 오프라인 간편결제 금액 중 약 80%를 차지하고 있으며, 온라인 결제 사용도 꾸준히 증가해 삼성 페이 전체 결제 금액 중 약 25%가 온라인에서 이뤄졌다.


삼성 페이는 해외 송금, 선불카드, 쇼핑, 교통카드, 멤버십, 입출금 등의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선보이며 사용성과 편의성을 확대하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우리은행과 협력해 삼성 페이 ‘환전’ 서비스를 출시한다. 삼성 페이 ‘환전’ 서비스는 삼성 페이 애플리케이션에서 환전 신청 후 우리은행 영업점에서 외환을 수령하는 서비스로 미화, 엔화, 유로화 등 총 15종의 통화를 지원한다.


삼성전자는 삼성 페이 ‘환전’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6월 12일까지 삼성 페이 내 환전 서비스 이용 시 첫 1회에 한해 주요 통화 100% 환율 우대, 우리은행 비대면 계좌와 체크카드 개설 시 무료 여행자 보험 가입 혜택 제공 등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간편결제 외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파트너사들과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며 사용자들이 일상생활에서 더욱 편리하고 다양한 핀테크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우리은행, ‘지금 사야 할 수익형부동산 투자노하우’ 세미나 개최 우리은행은 오는 28일 오후 2시 서울 명동2가 명동성당에 위치한 우리사랑나눔센터에서 ‘지금 사야 할 수익형부동산 투자 노하우’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현장에서의 경험과 지식을 겸비한 우리은행 WM자문센터의 부동산·금융 전문가들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냉각되고 있는 부동산 시장에서의 투자전략을 제시한다. 또한, 저평가 되어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목돈 안들이고 안전하게 투자 가능한 부동산 투자처도 소개한다. 이번 세미나는 총 3부로 구성된다. 1부 ‘수익형 부동산 시장동향 및 성공사례’를 시작으로 2부 ‘서울 도시계획 분석을 통한 유망지역 선점 전략’, 3부 ‘초보 건축주를 위한 공사관리 서비스’를 주제로 진행될 예정이다. ‘초보 건축주를 위한 공사관리 서비스’ 는 예비 건축주를 위한 특별세미나로 부동산 신축을 준비하는 고객에게 설계, 시공사 선정, 기성고 관리 등과 관련한 정보를 제공할 것이다. 세미나 참가 신청은 우리은행 영업점이나 WM자문센터 부동산투자지원센터팀을 통해 가능하다. 선착순 모집이며, 별도의 참가비는 없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임대사업자 및 자산가 고객을 중심으로 수익형 부동산 투자에 대한 문의가 많다”며, “이번 세미나가 저

배너

배너

배너

P2P금융회사 메가펀딩, 와우에셋대부와 업무협약
메가펀딩은 부실채권 사후관리 강화 및 투자자들의 투자자산 보호를 위한 제도와 장치를 보완하는 방안으로 와우에셋대부 NPL대부회사와 ‘NPL채권 매입확약’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앞서 메가펀딩은 투자자 보호를 위하여 법무법인 코리아와 ‘원리금수취권대행’ 계약 체결한 바 있다. 이는 금융위원회의 P2P금융시장의 발전과 투자자 보호를 위한 가이드라인으로, P2P금융회사들의 투자자 보호를 위한 일환으로 ‘청산업무 처리절차 마련’하라는 사항을 권고하였으며, 메가펀딩은 이러한 절차를 적극 시행한다고 설명했다. NPL 매입확약이란 메가펀딩의 부동산담보대출 채권에 대하여 기한의이익상실 발생시 사전에 NPL대부회사와 특약한 매입확약 가액을 기준으로 부실자산을 매각하는 계약으로, 투자자들의 원리금회수의 리스크가 예상되는 경우 손실의 일부 또는 전부를 외부로 부담시키는 계약 방법이다. 메가펀딩은 이러한 제도를 통하여 직접 경매를 통하여 원리금을 회수시키는 방법과 NPL매입확약에 근거한 채권매각을 통환 회수 2가지 방법을 통하여 투자자들의 원리금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국내 핀테크 산업중 P2P산업이 2015년 처음 선보인 이후, 대다수의 P2P금융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