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PASS인증서, 출시 1개월 만에 고객 200만명 돌파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의 이동통신사와 핀테크 보안 기업 아톤이 함께 제공하는 패스(PASS) 인증서가 출시 1개월 만에 고객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패스 인증서는 패스 앱 내에서 제공하는 전자서명 서비스로 지난 4월에 출시된 바 있다.


패스는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통신사의 고객이 온라인 서비스 상의 회원가입 또는 금융 거래 및 결제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때 개인정보 입력 없이 간편하고 안전하게 본인 인증을 할 수 있는 스마트폰 앱 기반의 인증 서비스이다.

패스 인증서는 패스 앱 실행 후, 약관동의 및 핀(PIN) 번호 설정 또는 생체인증을 진행하면 바로 발급이 가능하다. 공인인증서와 다르게 인증서를 별도로 휴대폰에 등록하거나 PC로 내보내기 등을 하지 않아도 되며, 패스 앱 내에서 모든 프로세스가 진행된다는 것이 장점이다.


또 공인인증서는 1년마다 갱신해야 하는 반면, 높은 보안성을 바탕으로 패스 인증서의 유효 기간은 3년으로 발행된다.

패스 인증서는 공공기관에 제공 중인 모바일 통지 서비스에 적용되어, 국세청의 종합부동산세 안내 문자 서비스에 활용되고 있으며, 향후 부가세신고 안내 서비스 및 타 공공기관으로 서비스를 확대 제공될 계획이다. 또한 6월 중 동양생명의 로그인, 간편인증, 전자서명 등 인증 부문에 적용될 예정이다.

아톤은 향후 패스 인증서를 보험사를 시작으로 증권, 캐피탈사 등 금융 부문을 비롯해 공공기관 및 의료 부문 등 다양한 산업으로 지속적으로 확대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김종서 아톤 대표이사는 “패스 인증서는 금융권 모바일 뱅킹 수준의 강력한 보안 환경을 구현하여 고객 프로세스는 간소하게 만든 전자서명 서비스”라며 “이동통신3사와 협력하여 혁신적이고 간편한 인증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이를 통하여 패스 플랫폼의 성장세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데일리펀딩, ‘코리아 핀테크위크’ 참가 … "P2P금융 역할 전한다"
국내 P2P 대표기업인 데일리펀딩은 오는 23~25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는 ‘제 1회 코리아 핀테크 위크’에 참가해 다양한 체험행사를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주최하고 한국핀테크지원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에는 삼성전자, 카카오페이 등 굴지의 IT기업뿐만 아니라 와디즈, 레이니스트 등 핀테크 시장을 선도하는 대표 스타트업이 대거 참여한다. 이들은 모두 치열한 경쟁 속에서 금융당국의 엄격한 심사과정을 거쳐 선발됐다. 행사장을 방문하는 고객은 블록체인, AI 등 선발된 50여개 회사의 혁신적인 핀테크 기술과 서비스를 시연·체험할 수 있다. 이번 행사에 P2P금융업계의 대표격으로 참가하는 데일리펀딩 역시 현장에서 부스를 운영하며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방문고객이 직접 룰렛을 돌리고 퀴즈를 맞추면 리워드와 경품을 제공한다. 이해우 데일리펀딩 대표는 “아직 핀테크 시장을 복잡하고 어렵게 생각하는 분들이 많다”며 “재미있는 프로그램으로 P2P금융과 핀테크에 대한 지식을 보다 쉽게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데일리펀딩 부스를 방문하시는 분들을 위해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상품을마련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