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비자, 라인 페이와 핀테크 혁신 위한 전략적 제휴

비자카드, LINE 앱에 통합 – 핀테크 서비스 부문에서 기업간 제휴 이어져

세계적 결제 네트워크인 비자와 LINE 메세징 앱을 기반으로 디지털 지갑 및 핀테크 서비스를 운영 중인 LINE Pay(라인 페이)는 지난 6일 그들의 전세계 수백만 소비자들과 가맹점에게 새로운 금융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한 전략적 제휴를 맺는다고 발표했다.

 

이번 전략적 제휴로 비자와 라인 페이는 다음과 같이 여러 부문에서 협력하게 된다.

 

월간 활성 사용자(MAU) 기준 전 세계 1억8700백만 규모의 LINE 사용자들은 LINE 앱으로 디지털 비자 카드를 가입할 수 있으며, 향후 기존 비자 카드를 추가하여 휴대폰으로 결제를 할 수 있다. 또’한, 양사는 통합 로열티 프로그램 등을 통해 새로운 소비자 경험과 해외 여행 시 활용 가능한 맞춤형 혜택 및 결제 기능을 제공할 예정이다.
 

라인 페이 사용자는 비자의 전 세계 5400만 가맹점에서 라인 페이의 혜택과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다. 또한 라인 페이를 직접 취급하지 않는 곳에서도 라인 페이 디지털 지갑을 통해 거래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 비자와 라인 페이는 비자의 가맹점이 라인 페이 서비스는 물론 라인 페이 디지털 지갑도 전세계적으로 호환해 사용할 수 있도록 협력할 예정이다.


라인 페이와 비자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B2B, 해외 결제, 화폐 대체 거래 등의 부문에서 새로운 결제 경험을 실현해 나갈 계획이다. 


2020년 도쿄 올림픽 개최를 앞두고, 비자와 라인 페이는 일본의 현금 없는 사회를 향한 움직임을 가속화하기 위해 상호 협력 하에 독점 마케팅 캠페인 및 프로모션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결제와 일상 생활 간의 경계가 불분명해지면서, 디지털 커머스에의 메세징 앱의 활용이 주목받고 있다. 단 하나의 앱으로 송금, 온라인 쇼핑, 공과금 납부, 여행 예약, 음식 주문 등 모든 일을 처리하고자 하는 소비자의 니즈가 커지는 환경에서, 라인 페이와 비자의 전략적 제휴는 수백만 명의 소비자들에게 보다 원활한 결제 환경을 제공하는 동시에, 국제적으로 상호 운용 가능한 개방형 (open-loop) 결제의 확장을 주도할 것이다.

 

비자와 라인 페이는 대만에서의 공동브랜드 카드를 출시한 바 있고 일본에서는 금년 내 출시하는 등 이미 협력해 왔으며, 이번 전략적 제휴로 기존 협력 관계가 한층 강화됐다. 

 

크리스 클락 (Chris Clark) 비자 아시아 퍼시픽 총괄 대표는 “라인 페이와 협력 하에 대만에서 공동 출시한 비자 카드는 현재 약 2백 3십만이 이용할 정도로 비자 프로그램 중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고 말하며,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비자는 라인 페이와의 성장 모멘텀을 이어갈 예정이다. 라인 페이는 라인 메세징 앱의 실용성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발전하고 있으며, 글로벌 개방형(open-loop) 결제 생태계의 성장을 이끌고 있다. 또한 소비자, 가맹점, 카드 발급사, 매입사 등 비자 네트워크 상의 모든 이해관계자에게 도움이 되는 잠재적 배급력과 소비자 충성도를 갖추었다는 점에서도 기대가 크다.”

 

고영수 라인 페이, LINE 핀테크 대표는 “라인 페이는 단순한 결제 방식 이상의 의미가 있다. 현금 없는 세상을 가속화하기 위해 세계 곳곳의 LINE 사용자와 협력사에 부가 가치를 전달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하며, “비자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인프라를 통해 라인 페이 사용자들이 혁신적인 글로벌 네트워크의 혜택을 누리게 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결제 방법이 전통적인 플라스틱 카드에서 스마트폰, 커넥티드 기기 등으로 디지털화 됨에 따라 비자는 세계 각국의 협력사들과 함께 디지털 카드에 기반한 새로운 소비자 경험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비자 네트워크 확장을 위해 새로운 사업자들과 손잡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비자는 차세대 디지털 결제 솔루션을 개발하는 핀테크 기업이 비자의 글로벌 네트워크 역량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FinTech FastTrack (핀테크 패스트트랙)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글로벌플랫폼아이앤씨, 동산담보 전문 P2P ‘펀디스트’ 홈쇼핑 1호 런칭
글로벌플랫폼아이앤씨는 홈쇼핑과 명품 등 동산담보 기반의 상품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P2P 플랫폼 펀디스트가 5일 사이트 오픈과 함께 홈쇼핑 1호 상품을 론칭했다고 7일 밝혔다. 펀디스트는 20년 가까운 홈쇼핑 등의 유통 업력을 가진 유통 전문가가 설립한 스타트업 회사로, 투자금 손실 위험이 적은 동산 담보를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P2P 플랫폼이다. 펀디스트는 이번에 론칭된 홈쇼핑 1호 상품은 시장의 리폼 트랜드에 맞춰 홈쇼핑 등의 유통채널을 통해 판매되고 있는 소파커버 상품으로 담보로서의 가치와 환가성이 높아 좀 더 안전하고 수익률도 높다고 밝혔다. 펀디스트는 P2P 시장의 경우 수익률과 안정성 두 마리 토끼를 다 잡는 것이 중요한 아젠다로 수익률은 플랫폼을 통해 대부분 비슷하게 정해지지만, 상품을 기획하고 담보를 평가하는 것은 결국 사람인 전문가를 통해 이뤄지고 이 전문가의 판단이 안전이냐 부실이냐의 기준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몇 년 사이 P2P 업계에서는 부동산 관련 대출 규제와 일부 업체의 부동산 관련 상품의 부실 문제로 관계자가 처벌을 받는 등 안정성에 대한 문제가 제기돼 왔다. 이에 금융 당국과 업계는 P2P 시장에서 부동산 담보 규제와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