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ObEN, 서울에 새로운 지사와 사무실 설립… 한국시장서 꾸준한 성장 도모

한국 파트너십과 비즈니스 착수 지원 및 기존 비즈니스 지원 예정

개인 인공지능(Personal AI) 기술을 개발하는 인공지능 회사 ObEN.inc는 한국사업을 확장하고 성장하는 비즈니스 이익을 지원하기 위해 새로운 사무실과 팀을 구성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새로운 사무실은 대한민국의 수도이자 금융, 기술 및 엔터테인먼트의 중심인 서울에 설립될 예정이다. ObEN은 서울이 PAI(개인 AI의 약자) 기술 및 엔터테인먼트 부문에서 큰 관심과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확보한 아시아에서의 협력 증진을 완벽하게 구현할 장소로 적합하다고 내다봤다.

ObEN은 첨단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하여 음성 및 이미지 데이터의 최소한 샘플 사용으로 거의 모든 사람이 지능형 3D 아바타를 만드는 것을 가능하게 한다. 이 아바타는 사용자와 똑같은 외모와 동일한 목소리를 가지고 있으며, 기반으로 하는 사람처럼 행동하도록 훈련시킬 수 있다.

또한 PAI는 음성변환 기술을 통해 모국어로 된 데이터 샘플을 기반으로 대상 화자가 한 가지 언어만을 구사하는 경우에도 동일한 목소리로 다양한 언어를 구사할 수 있게 한다. ObEN은 세계적으로 적용이 가능한 기술을 강점으로 첨단기술에 관심이 있는 국내외 유명인사 및 기업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ObEN은 이미 한국 시장에서 상당한 성공을 거두었으며 많은 분야에 진출한 경험이 있다고 밝혔다. 실제 ObEN은 SoftBank Corp.의 자회사인 SoftBank Ventures Asia(이전의 Softbank Ventures Korea)로부터 투자를 받았으며, 한국 최대 엔터테인먼트 회사인 SM엔터테인먼트와 AI Stars라는 합작 회사를 설립했다.

AI Stars라고 불리는 이 합작 회사는 셀러브리티의 IP와 ObEN의 PAI 아바타를 결합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 셀러브리티 AI 에이전시이다. 또한 ObEN은 유명 BJ의 PAI를 제작하고 차세대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 중 하나인 AfreecaTV와 파트너십을 체결하였다.

ObEN의 최고경영자(CEO) Nikhil Jain은 “한국은 오랫동안 우리 기술의 핵심 시장이었으며, 여기에서 엄청난 비즈니스 기회를 보았다. 기술에 있어서 세계에서 가장 선진국 중 하나인 한국에서 우리는 엔터테인먼트와 그 이상에서 한국의 기술에 대한 방대한 기회를 보고 새로운 지사 사무실을 설립함으로써 모든 파트너십과 프로젝트를 더욱 적극적으로 진행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카카오페이, 예약부터 결제까지 한 번에...‘카카오페이 배송’ 출시 카카오페이가 19일 롯데글로벌로지스와 협력해 카카오톡 안에서 국내 배송 예약부터 결제까지 한 번에 이뤄지는 ‘카카오페이 배송’ 서비스를 새롭게 출시했다. 카카오페이는 개인 간 물품 거래에서 발생하는 번거로움에 착안하여 플랫폼을 기반으로 편리하고 안전하게 배송할 수 있는 서비스를 기획했다. 개인 배송은 지인 간 선물, 중고 거래, 쇼핑몰 반품, 지역 농수산물 거래, 크라우드 펀딩 물품 배송 등 다양한 상황에서 이뤄지고 있다. ‘카카오페이 배송’ 서비스는 카카오톡 안에서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는 물품을 보내기 위한 배송 예약, 배송비 결제, 예약 내역 조회를 할 수 있는 사용자 접점 플랫폼을 제공하며, 배송은 롯데택배가 담당한다. 사용자는 편의점 예약과 기사 방문 예약 중 접수 방식을 선택할 수 있으며, 편의점 예약은 세븐일레븐에서 이용 가능하다. 주소를 잘못 입력해 배송 사고가 나는 것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톡 친구 주소 요청’ 기능을 더했다. 사용자가 물품을 받을 카카오톡 친구를 선택하면 주소 입력을 요청하는 메시지가 발송되며, 상대방이 기입하면 신청 메뉴에 받는 사람의 주소가 자동으로 저장된다. 배송지가 입력되면 접수 방식 별로 접수·방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