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우수 기업

투자자 매칭 플랫폼 피칫, 아이디어 경연대회 우수 스타트업 3사 발표

‘두드림 퀵’과 ‘위드메이트’, ‘살마시’ 등 3사가 우수 스타트업으로 선정

2분 엘리베이터 피치 영상 기반의 투자자 매칭 플랫폼 피칫(대표 이동재)는 이번 달 17일부터 심사 기간에 돌입했던 ‘제 1회 피칫 2분 아이디어 경연 대회’가 우수 스타트업을 선정하고 이노스페이스 역삼점에서 발표식을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피칫은 지난 3월 국내 스타트업 육성과 지원을 위한 아이디어 경연 대회를 개최했으며, 참가 신청 기간 동안 약 30명의 참여 투자자가 모집 됐고, 100여곳의 스타트업이 신청서를 제출했다. 영상 업로드 기간에는 모집된 스타트업 중 30곳 이상이 실제로 자신의 아이디어를 설명하는 2분 발표 영상을 피칫 플랫폼에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이번 대회의 심사 대상은 피칫 플랫폼에 2분 발표 영상을 업로드한 스타트업으로, 심사 결과 노인 지하철 택배 플랫폼을 구축한 ‘두드림 퀵’과 병원 동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위드메이트’, 그리고 시골 마을 특산품 상품화를 기획한 ‘살마시’가 우수팀으로 선정됐다.


우수 스타트업으로 선정된 두드림 퀵 김민정 대표, 위드메이트 지승배 대표, 살마시의 황현조 대표는 이노스페이스 역삼점에서 발표식을 갖고, 아이디어 지원금 3000000만원 수령과 함께 투자자 개별 미팅 3회에 대한 일정을 논의했다.


제 1회 2분 아이디어 경연 대회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한 피칫의 이동재 대표는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주기적으로 이와 같은 경연 대회를 개최하고 다양한 서비스를 런칭할 예정”이라며 “이를 위해 앞으로도 피칫은 더 많은 참여 투자자와 스타트업을 플랫폼으로 유입하고 효율적인 파트너쉽을 쌓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메가펀딩, 귀농인유치 및 업무지원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
메가펀딩이 19일 익산시농업기술센터, 귀농귀촌TV, 엘에스노바, 효성에너지와 함께 4개의 기관이 참여하는 다자간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선진 농업인 스마트팜과 에너지팜 발전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들 기관들은 실무 협의체를 구성, 운영하여 익산시 스마트팜 농업의 발전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기관 간 사업 연계를 통해 청년농업인 및 소규모 농가를 중심으로 고부가가치 작물을 생산하는 귀농귀촌인을 위한 스마트팜, 에너지팜 육성 및 수출 등에 4개 기관의 인적자원과 노하우를 최대한 동원해 협조하기로 했다. 주요 연계사업은 ▲익산시농업기술센터-귀농귀촌인 행정지원 ▲귀농귀촌TV-귀농귀촌 관련된 홍보마케팅 지원 ▲엘에스노바-스마트팜과 에너지팜을 통하여 생산된 새싹인삼의 수매 및 판로개척 ▲효성에너지-에너지팜 및 새싹인삼 재배지원을 진행하기로 하였다. 메가펀딩은 이러한 귀농귀촌과 관련된 사업전반의 금융자금 지원을 담당하기로 했다. 메가펀딩 대표이사는 "이번 4개 기관의 협업으로 기관 간 네트워크 구축과 사업 연계 활성화를 통해 공동 정책을 연구·개발하고, 귀농귀촌인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금융-마스터플랜을 통하여 농업인의 역량 배양과 경쟁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