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삼성물산, 2070억 규모 말레이시아 복합몰 단독 수주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최근 말레이시아 아라 모덴 사가 발주한 'KLCC 포디움 빌딩' 프로젝트의 낙찰통지서를 수령했다고 7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단독으로 이번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전체 공사금액은 1억7900만 달러(한화 약 2070억원)이다. 총 공사 기간은 40개월이며, 2019년 7월 15일 착공하여 2022년 10월 준공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말레이시아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쿠알라룸푸르 시티 센터 마스터플랜에 포함된 사업으로 쿠알라룸푸르 도심지역에  최고 지상 6층 높이의 복합몰을 건설하는 공사다.

이 건물 안에는 쇼핑몰과 백화점뿐 아니라 말레이시아 국영 에너지 회사인 페트로나스의 갤러리도 들어설 예정이다. 또한 이 프로젝트는 2022년 말 준공 예정인 신규 지하철 역사와도 연결될 계획이다.

KLCC 포디움 공사의 일부 구간은 기둥 없이 외부로 돌출되어 있는 비정형 구조다. 삼성물산은 세계 최대 규모의 비정형 건축물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건설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이번 공사의 발주처 아라 모덴의 모회사인 KLCC는 삼성물산이 시공했던 페트로나스 트윈 타워, 맥시스 타워(Maxis Tower), KLCC Lot 91을 발주했던 회사로 삼성물산은 발주처로부터 신뢰를 얻어 연속 수주에 성공했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이번 복합몰 공사까지 수주하면서 말레이시아 건축 시장에서 입지를 더욱 견고히 하게 됐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후오비 코리아, 현대차증권 임직원 대상 암호화폐 세미나 개최 후오비 코리아는 현대차증권 임직원들과 함께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 전략기획실 엘레나 강 실장은 지난 2일 여의도에 위치한 현대차증권에서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암호화폐의 미래(On the future of Cryptocurrency)’라는 주제로 암호화폐 생태계와 암호화폐 시장의 미래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다. 이날 강연에서 엘레나 강 실장은 최근의 블록체인 시장 동향 및 전망에 대해 분석했다. 강 실장은 현재 기관 투자자들과 글로벌 은행 등 전통적인 금융기관들이 활발하게 블록체인 시장에 진출하는 추세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내외 대형 IT 기업들도 암호화폐 시장 진출을 준비하는 사례가 늘고 있으며 특히 최근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내놓은 규제 권고안 등도 눈여겨봐야 할 부분이라고 덧붙였다. 엘레나 강 실장은 “해외 전통기관들의 암호화폐 시장 진출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가운데 최근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에서 나온 규제 권고안이 암호화폐 시장을 어떻게 가이드할 것인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며 “암호화폐가 조금씩 법 테두리 안에 들어올 것이란 전망에 국내 관련 기관과 기업들도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어

배너

배너

배너

P2P금융 데일리펀딩, 벤처기업 인증 획득…“新금융 선도할 것”
개인 간 금융거래(P2P) 플랫폼 데일리펀딩이 지난 21일 기술보증기금으로부터 벤처기업 인증을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벤처기업 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벤처기업육성에관한특별조치법에 따라 경영주의 기술 능력, 미래 성장 가능성, 혁신 능력, 재무안정성 등을 평가받아야 하고 기술보증기금이 현장을 방문해 기술력과 경쟁력을 따져보는 등 까다로운 검증 과정을 모두 만족해야 한다. 데일리펀딩은 지난해 기업부설연구소를 설립해 빅데이터 기반 부동산 평가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부동산 대출 서비스 제공 방법에 대한 기술 특허를 출원하는 등 부동산과 기술을 융합한 프롭테크(Proptech)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벤처기업으로 인정되면 관련 법안에 따라 세제 감면과 더불어 금융·입지·기술임치·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설립 이후 매번 업계 최단기간 누적 대출액 기록을 경신하며 고속성장세를 유지해온 데일리펀딩은 이번 벤처기업 인증으로 고속성장에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데일리펀딩은 기업부설연구소와 특허출원뿐만 아니라 ISO9001(품질경영시스템) 인증, 부동산 개발 컨설팅 서비스 론칭, 대학생 현장실습 MOU 체결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