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하나금융투자, ‘청량한 해외주식 어때요?’ 해외주식투자설명회 개최

하나금융투자는 오는 31일 수요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여의도 본사(여의도역 2번 출구) 3층 한마음홀에서 ‘청량한 해외주식 어때요?’라는 제목으로 해외주식투자설명회를 개최한다.



저금리 시대에 국내 투자자들 사이에서 해외주식에 대한 관심이 점차 고조되고 있다. 하나금융투자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올 하반기 미리 관심을 가져야 할 중국 주식에 대해 알아보는 자리를 마련했다.


설명회는 김경환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 글로벌리서치팀 중국담당 연구원의 2019년 중국 시장 전망으로 시작한다. 하반기 주목해야 할 중국의 내수업종을 면밀하게 들여다 보는 ‘내수는 나의 힘’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중국현지 증권지사에서 근무하고 있는 박신영 초상증권 연구원이 ‘혼돈의 A주, 하반기 중국증시 당신의 선택은?’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한다. 김철 하나금융투자 글로벌주식영업실 차장은 ‘종목추천 돋보기’ 코너에서 ‘무역협상 재개 및 외국인 투자확대 수혜주 집중분석’을 가지고 유망 종목을 제시한다.


하승호 하나금융투자 WM총괄본부장은 “올 상반기 국내증시가 가장 부진한 흐름을 보이며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지 못한 반면 중국증시는 무역분쟁 이슈에도 불구하고 강한 상승세를 보였다.”라며, “하나금융투자는 하반기에도 손님들의 성공적인 자산관리에 도움이 되고자 중국투자 전략을 짚어보고 해법을 구하는 자리를 마련했다.”라고 말했다.


설명회는 사전 신청한 600명까지 참가할 수 있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세미나 자료집을 제공하고, 세미나 종료 후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한다. 또한 현장 계좌 개설 시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의 신간 저서 ‘4차산업1등주에 투자하라’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할 예정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손님은 영업점의 관리자에게 신청하거나 바로가기 신청페이지 또는 문자로 접수하면 되며, 기타 문의사항은 하나금융투자 손님케어센터로 하면 된다.


포토이슈

더보기


본투글로벌센터-치타이허시, 혁신기술기업 중국 진출 공동지원 본투글로벌센터가 중국 흑룡강성 치타이허시와 그래핀 산업 분야 신사업 발굴 및 기술기업 공동 지원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협약은 한국 혁신기술기업의 성공적인 중국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확보하고자 추진됐다. 본투글로벌센터는 치타이허시와의 그래핀 산업 분야 신사업 발굴 및 전략적 제휴로 멤버사를 포함한 국내 기업들의 중국 진출을 적극 지원하게 된다. 중국과의 공동개발을 통해 연구개발에 필요한 그래핀 소재를 확보하고, 한국의 그래핀 기술 혁신도 촉진할 계획이다. 중국은 미래 소재로 알려진 그래핀 매장량 1위로 알려졌다. 그래핀 특허 출원 건수도 전 세계의 70%를 차지하고 있다. 구체적인 협력방안은 ▲중국의 그래핀 산업, 한국 ICT 기술 융합을 통한 협력체계 구축 및 사업개발 ▲그래핀 소재 확보를 위한 한국 기업과의 사물인터넷(IoT) 및 하드웨어(HW) 공동개발 ▲중국 현지 전문가 컨설팅 ▲중국 현지 로드쇼, 투자유치 연계 등을 통한 기회 발굴 ▲중국 현지 정착에 필요한 각종 정보 및 인프라 제공 등이다. 협약식은 2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본투글로벌센터에서 진행됐다. 가군(Jia Jun) 치타이허시 시장, 왕펑(Wang Feng) 치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

더보기
P2P금융기업 누보리치,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 선보여
P2P금융기업 누보리치는 3일부터 강소기업의 고용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을 출시한다. 최저임금 인상, 장려금 소진으로 인한 지급 연기 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앞장서고 있는 지역 강소기업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강소기업 일자리론은 정부 기관 ‘청년추가고용장려금’을 지원받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누보리치는 최근 정부 기관의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지원금 조기 소진에 따른 지연 지급이 확정됨에 따라,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려는 지역 기업들의 문의가 많았다면서 이번에 출시한 ‘강소기업 일자리론’ 상품은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힘쓰고 있는 우수 강소기업들의 인건비 부담 및 유동성 어려움을 해소하여 기업들의 임금 체불 및 부도 위험 리스크를 해소하는 한편, 건실한 투자처를 찾고 있는 투자자들에게 안전한 투자 상품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사업은 정부 기관의 아무런 예고 없이 갑작스럽게 중단되어 상당수 수혜 기업들에 부담이 되고 있다. 담당 기관은 2020년 1월 예산 확보 이후 미지급한 지원금을 지원하겠다는 입장이지만, 6개월 동안의 임금 부담은 고스란히 해당 기업이 떠안아야 하는 실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