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하나금융투자, ‘청량한 해외주식 어때요?’ 해외주식투자설명회 개최

하나금융투자는 오는 31일 수요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여의도 본사(여의도역 2번 출구) 3층 한마음홀에서 ‘청량한 해외주식 어때요?’라는 제목으로 해외주식투자설명회를 개최한다.



저금리 시대에 국내 투자자들 사이에서 해외주식에 대한 관심이 점차 고조되고 있다. 하나금융투자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올 하반기 미리 관심을 가져야 할 중국 주식에 대해 알아보는 자리를 마련했다.


설명회는 김경환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 글로벌리서치팀 중국담당 연구원의 2019년 중국 시장 전망으로 시작한다. 하반기 주목해야 할 중국의 내수업종을 면밀하게 들여다 보는 ‘내수는 나의 힘’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중국현지 증권지사에서 근무하고 있는 박신영 초상증권 연구원이 ‘혼돈의 A주, 하반기 중국증시 당신의 선택은?’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한다. 김철 하나금융투자 글로벌주식영업실 차장은 ‘종목추천 돋보기’ 코너에서 ‘무역협상 재개 및 외국인 투자확대 수혜주 집중분석’을 가지고 유망 종목을 제시한다.


하승호 하나금융투자 WM총괄본부장은 “올 상반기 국내증시가 가장 부진한 흐름을 보이며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지 못한 반면 중국증시는 무역분쟁 이슈에도 불구하고 강한 상승세를 보였다.”라며, “하나금융투자는 하반기에도 손님들의 성공적인 자산관리에 도움이 되고자 중국투자 전략을 짚어보고 해법을 구하는 자리를 마련했다.”라고 말했다.


설명회는 사전 신청한 600명까지 참가할 수 있다. 참가자 전원에게는 세미나 자료집을 제공하고, 세미나 종료 후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한다. 또한 현장 계좌 개설 시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의 신간 저서 ‘4차산업1등주에 투자하라’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할 예정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손님은 영업점의 관리자에게 신청하거나 바로가기 신청페이지 또는 문자로 접수하면 되며, 기타 문의사항은 하나금융투자 손님케어센터로 하면 된다.


포토이슈

더보기



LG전자, 융복합 위해 집단지성 모은다...‘소프트웨어 개발자의 날 2019’ 개최 LG전자가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기술과 경험을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26일 밝혔다.행사에는 LG전자 소프트웨어 개발자 약 700명이 참석했다. LG전자는 25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위치한 서초R&D캠퍼스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자의 날 2019’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로봇, 인공지능, webOS(웹OS)를 비롯해 코딩 전문가의 코딩기법 등에 대해 발표하는 12개의 세션이 진행됐다. 특히 CTO(최고기술책임자)부문 소속 개발자가 지난 5월 공개한 자체 개발 ‘AI칩’을 이용해 인공지능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방법을 발표해 참석자들이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번 행사에서는 개발자들이 특정 주제에 얽매이지 않고 소프트웨어를 만드는 해커톤을 개최했다. 개발자들은 주어진 시간 내에 업무 효율성을 높이는 소프트웨어 등을 개발했고 LG전자 개발자 전용 온라인 게시판에도 공유했다. 또한 ‘이그나이트 LG’ 세션에서는 ▲온 가족의 인생을 바꾼 미국여행기 ▲나만의 재테크 방법 ▲파트너와 협업하는 방법 등 자유로운 주제를 발표하며 개발자들이 자신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일평 LG전자 CTO사장은 “융복합 기술이 발전하기 위해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