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IBK기업은행, 인도네시아 인수은행 합병승인 취득

IBK기업은행은 지난 14일 인도네시아 금융감독청으로부터 아그리스(Agris)은행과 미트라니아가(Mitraniaga)은행의 합병승인을 취득했다고 18일 밝혔다.


두 은행은 기업은행이 올해 1월 인수한 인도네시아 현지은행으로, 합병승인은 인수승인 이후 8개월만이다.


기업은행은 “인수승인에 이어 합병승인 역시 빠르게 이뤄졌다”며 “기업은행이 중소기업 전문은행으로서 쌓은 역량을 인정받아 현지에서도 중소기업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는 인도네시아 금융당국의 기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기업은행은 오는 9월 ‘IBK인도네시아은행’을 정식 출범시킬 계획이다. 또 한국데스크, 외환 전담부서 등을 신설해, 현지에 진출한 한국기업은 물론 인도네시아 현지 기업에 대한 금융지원도 추진한다.


이를 위해 현지 중소기업에 맞는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해 글로벌 동반자금융을 강화하고, 현재 30개의 영업망(아그리스 17개, 미트라니아가 13개)을 2023년까지 55개로 늘릴 계획이다.


이번 승인으로 취임 초부터 글로벌사업 확장을 미래성장동력으로 삼고 ‘IBK아시아금융벨트’ 구축을 추진해 온 김도진 은행장은 기업은행 설립 이후 최초로 해외은행 인수합병(M&A)이라는 결실을 맺게 됐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인도네시아는 정부 신남방정책의 핵심 파트너이자, 약 2천개 한국기업이 진출해 있는 국가”라며, “이번 승인으로 IBK아시아금융벨트 완성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고 말했다.


이어 “베트남 지점의 법인전환, 미얀마 진출 등도 성공적으로 추진해 IBK아시아금융벨트를 완성하고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KT서비스 북부-공유주방 스타트업 1번가 맞손…새로운 비즈니스 추진 국내 유일 ICT 공유주방 1번가는 KT그룹 통신 전문 서비스 계열사인 KT service 북부와 공동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KTs 북부는 최근 정부까지 나서서 지원할 만큼 빠르게 성장하는 국내 공유주방 시장에서 우수한 기술 인프라를 활용하여 1번가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구축할 예정이다. 공유주방 1번가는 다수의 브랜드를 가진 프랜차이즈 전문 업체인 긱스패밀리가 외식 창업의 새로운 모델로 선보인 ICT 기술 기반 공유주방이다. 1번가는 외식 사업 노하우와 정보통신기술(ICT)를 융합한 ‘통합 주문관리 시스템’으로 전화 접수와 고객 응대 업무를 지원한다. 여기에 자체 개발 ‘원클릭 스마트 POS’로 주문 접수와 배달 대행 접수를 버튼 클릭 한 번으로 가능케 하고 1번가 만의 ‘IOT 운송시스템’으로 포장된 음식을 주방에서 입구까지 자동 배달하는 등 차별화된 IT 솔루션을 앞세워 성공하기 어려운 외식업계에서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고 있다. KTs 북부는 보유하고 있는 독보적인 기술력과 영업 역량을 총동원하여 기술과 마케팅, 양 방면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KTs 북부는 공유주방 1번가 내 전기·통신·네트워크 설계를 원스톱으로 수행할 뿐 아니

배너

배너

배너

종합 P2P금융 1위 어니스트펀드, 하반기 공개채용 실시
어니스트펀드(대표 서상훈)는 대한민국 금융 혁신을 함께 이끌어 갈 ‘어니스트 크루’ 하반기 모집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어니스트펀드는 이번 채용에서 주력 분야인 부동산금융과 IT개발 직군을 중심으로 총 18개 분야에서 인재를 모집한다. 부동산 부문 공개 채용 직무는 ▲부동산PF 채권관리 ▲부동산PF 영업 ▲부동산PF 영업지원 ▲부동산PF 심사 ▲부동산PF 공정관리 ▲법인·기관투자 영업 ▲금융전략기획 ▲기업금융 심사·영업 신입 ▲여신영업기획 등이다. 핀테크에 관심 많은 개발자들에게도 좋은 기회다. 어니스트펀드는 이번에 핀테크 기업의 핵심 경쟁력으로 꼽히는 ▲백엔드 서버 개발 ▲iOS 모바일 앱 개발 ▲QA 부문에서 개발 인력 채용을 진행한다. 어니스트펀드에는 이미 자산운용사, 증권사, 건설사 등 기존 금융권 출신 전문가들과 카카오, 티맥스소프트 등 굴지의 IT기업 출신 개발자들이 포진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각 분야의 핵심 인재들이 모여 있는 독보적인 맨파워로 핀테크 혁신을 이끌어가고 있는 선도 기업 어니스트펀드에 몸담아 전문성과 역량을 한층 끌어올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외에도 어니스트펀드는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