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KB국민은행, 수출기업의 해외 전자상거래 시장 진출 지원 나서

KB국민은행-월드퍼스트, '글로벌 온라인 마켓 수출대금 정산–지급 업무협약' 체결

KB국민은행은 지난 23일, 글로벌 전자상거래 정산 서비스 전문 기업인 월드퍼스트와 '글로벌 온라인 마켓 수출대금 정산–지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내 수출기업이 해외 온라인 마켓플레이스에 판매자로 입점 시 대금 정산을 위해 해외 현지 은행계좌를 요구하는 경우가 많다. 국내 중소 수출기업들은 이러한 제약으로 인해 해외 전자상거래 시장 진출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아마존 등 해외 유수 온라인 마켓을 통해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활동 중이거나 진출을 준비 중인 수출기업 지원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KB국민은행은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에서 진출한 수출기업들이 더욱 저렴하고 편리하게 해외 매출대금을 국내에서 수취할 수 있는‘KB 글로벌 셀러 우대서비스’를 오는 26일부터 시행한다.


서비스 가입 고객에게는 ▲해외송금 국내 수취 수수료(해외타발송금수수료) 면제 ▲외화입출금통장으로 수령한 판매대금을 인터넷 뱅킹 또는 모바일 뱅킹에서 원화계좌로 환전 시 최대 80%의 환율우대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서비스 신청은 월드퍼스트 회원 고객 입증 서류 지참 후 가까운 국민은행 영업점에서 가능하다.

 

또한, KB국민은행은 오는 29일에 월드퍼스트 및 동남아시아 최대 온라인 마켓 중 하나인 라자다(Lazada)와 함께 글로벌 셀러를 초청해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세미나에서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동남아시아 지역 전자상거래 시장 진출에 대한 깊이 있는 정보와 해외 정산대금 수취 및 외화자금 관리 노하우 등을 제시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빠르게 성장중인 월드퍼스트와 함께 수출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겠다”면서, “앞으로도 국내 수출기업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부동산담보 P2P 금융 플랫폼 투게더펀딩, 병역 특례기업 선정
부동산담보 분야 1위 P2P(개인 간)금융 플랫폼 투게더앱스(투게더펀딩)가 병역 특례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투게더펀딩은 병역특례 인원을 채용하거나 타 지정업체로부터 이직 희망자 채용이 가능하게 됐다. 병역 특례는 산업의 육성과 발전을 위해 일정한 자격, 면허, 학력 등의 조건을 갖추고 있는 남성을 군복무를 대신해 병무청장이 선정한 기업체나 특정분야에서 일정기간 종사하도록 하는 제도이다. IT 업계에서 경쟁력 있는 젊은 인력을 확보하는 방법으로, 이 제도를 통해 투게더펀딩은 기술 기업으로서 성장하는 발판을 만들어 줄 우수한 인력을 확보하겠다는 계획이다. 투게더펀딩은 다양한 상품을 취급하는 다른 P2P 업체들과 달리, 설립 때부터 안전자산 위주인 부동산담보 분야 상품을 집중해 제공해왔다. 이에 타 업체보다 상품 심사팀 인력에 비중을 많이 두어왔으며, 매우 낮은 연체율을 유지하며 믿을 수 있는 P2P 업체라는 평가를 받아오고 있다. 최근에는 누적대출액 5000억원을 달성하며 부동산담보 분야 P2P 업체 1위의 자리를 굳건히 했다. 김항주 투게더앱스 대표는 “병역특례 기업에 선정됨으로써 패기가 넘치는 젊은 인재들에게 투게더펀딩이 더 매력적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