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두나무 이석우 대표, "블록체인의 희망, 수 많은 '서비스 증명'에 있어"

다임러 모빌리티, 유엔세계식량계획, 야놀자 등 기조연설 참여

세계 최초 블록체인 컨퍼런스 개최한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9(Upbit Developer Conference 2019) ’가 인천 그랜드 하얏트에서 개막 2일차를 맞았다.



두나무 ‘이석우’ 대표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다임러 모빌리티 ‘얀 융에’ 블록체인 개발자 및 제품 책임자, 유엔세계식량계획 ‘후만 하다드’ 신기술 책임자, 야놀자 ‘김종윤’ 온라인 부문 대표가 ‘블록체인이 여는 무한한 상상’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 두나무 ‘이석우’ 대표 – 블록체인의 희망, 수 많은 ‘서비스 증명’에서 찾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두나무 ‘이석우’ 대표는 환영 인사말을 통해 “빠른 세계 흐름과 달리, 국내 시장의 경우 블록체인 업계의 외부 환경이 더디게 흘러가고 있어 다소 답답한 현실이 계속되고 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늘 이 자리에 함께한 많은 개발자 분들이 보여주고 계신 ‘서비스 증명’이 존재하기에 블록체인 업계는 여전히 희망차다”고 전했다.


이석우 대표는 “블록체인이 현실 세계 문제를 해결하는 프로젝트들부터 게임, 의료, 콘텐츠 분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태동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이것이 바로 블록체인 서비스 시대가 이미 시작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는 증거이자 증명”이라고 말했다.


■ 다임러 모빌리티 ‘얀 융에’ 블록체인 개발자 및 제품 책임자 - 블록체인 기반 플랫폼이 독점 플랫폼들의 대안으로 자리 잡을 수 있을까


얀 융에는 블록체인과 IoT를 접목한 이 플랫폼이 모든 관계자가 평등한 권리를 갖고,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높은 개방성과 접근성을 갖고 있으며, 특정 회사가 운영하는 것이 아니고 블록체인에 참여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관계자는 모두 참여 가능한 모델이라고 밝혔다. 그 결과 독점 (Monopoly) 플랫폼이 등장할 수 없고 수익도 자동으로 공정하게 분배된다.


이 모델의 첫 번째 활용 사례로는 ‘자동차 렌트’를 들었다. 렌트 모빌리티 서비스 구현에 있어, 온보딩, 증명, 공증, 합의와 같은 개별 디지털 부가 서비스와 자동차 렌탈이 각각 이루어지는 방식으로, 합법적인 자동차 렌트 계약에 필요한 각 부가 서비스가 다수의 회사를 통해 이용자에게 전달되며 상호 교환도 가능하다.


다임러 모빌리티가 우수 스타트업들과 함께 개발한 렌트카 플랫폼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이용자는 민감한 개인정보 노출 없이 원 클릭 셀프서비스로 이용 가능하며 렌트카 제공자들은 동등한 위치에서 각자의 역량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렌트카 자체가 스마트 컨트랙트와 직접 연동하고 또 IoT 기술을 담고 있어 토큰으로 주차비 자동 정산 등이 가능하다. 현재 파트너사와 주차 위반 과태료를 자동으로 정산 후 렌트카 비용에 합하는 기능도 준비 중이다.


■ 유엔세계식량계획(WFP) ‘후만 하다드’ 신기술 책임자 - 블록체인 통한 인도주의적 지원 활동 및 자립 증진


유엔세계식량계획(WFP) ‘후만 하다드’ 신기술 책임자도 기조연설자로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후만 하다드는 ‘블록체인을 통한 인도주의적 지원 활동 및 자립 증진’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그는 전통적으로 인도주의적 지원은 쌀, 옥수수와 같은 현물 형태로 제공되어 왔으나 최근에는 현금 기반의 CBT(Cash-Based Transfer) 지원이 증가하는 추세라고 전하며 WFP의 경우 연간 지원금액이 2009년 천만 달러에서 2018년 17억 달러였으며 매년 78% 증가하는 추세라고 공개했다.


후만 하다드는 인도주의적 기관 간의 협업은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디지털 신원관리, 금융 수용성과 같은 당면 과제 해소에 있어 블록체인이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는 것을 강조하며, 블록체인 전문가들이 앞으로도 세계 인도주의 시장에서 큰 힘이 되어 줄 것을 당부했다.


■ 야놀자 ‘김종윤’ 온라인 부문 대표 - 블록체인 통한 여행 및 레저 사업의 디지털화는 어떻게 진화할 것인가


김종윤 대표는 ‘블록체인을 통한 여행 및 레저 사업의 디지털화는 어떻게 진화할 것인가’를 다루는 발표를 진행했다.


김대표는 블록체인을 통한 글로벌 여행 시장의 디지털 변화(Digital Transformation)를 야놀자가 어떻게 선도하고 있고, 앞으로 어떻게 움직이고자 하는지 설명했다.


그는 모든 산업과 기술은 혁신 커브에 따라 변화하고 움직인다며 기업은 시장 환경과 기술 트렌드의 변화 시점을 얼마나 빠르고 명확하게 인지하고 있는지에 따라 산업 자체를 선도하기도 하고, 급격히 쇠퇴할 수도 있다고 전했다.


야놀자는 블록체인 기반의 토큰을 활용하여 레저 산업을 연결하는 매개체로 삼겠다고 밝혔다. 그 일환으로 여러 파트너사들과 함께 트래블(Travel) 얼라이언스에 참여했다. 마지막으로 여행, 숙박, 레저 업계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는 것은 필연적이며 우리가 꿈꾸는 것이 먼 미래의 일이 아니라고 전하며 발표를 마무리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 "추석 맞이 할인 프로모션 눈길” 제로페이SPC 준비위원회(위원장 윤완수)는 최근 연이어 출시되고 있는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이 40% 소득공제 외에 출시기념 할인 프로모션을 추가로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은 소비자들이 은행을 방문하지 않고도 모바일을 통해서 손쉽게 상품권을 구입 및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 남은 잔액도 앱상에서 환급처리가 가능하며 이용금액에 대해 40% 소득공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특히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맞아 특별 판매가 진행 중으로 상품권에 따라서 5%~10%까지 할인 혜택을 부여하고 있다. 구매한 모바일 상품권은 각 모바일상품권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고 가맹점에 비치된 QR코드를 통해 결제가 이뤄진다. 상품권은 선불 충전식으로 제로페이 시스템에 탑재해 포인트를 충전하고 차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현재 ‘온누리’, ‘경남사랑’, ‘창원사랑’, ‘김해사랑’, ‘하동사랑’, 남해화폐’ 등 6종의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이 출시되어 있어 있으며, 지자체 등을 통해 확대될 전망이다. 소비자는 구매 할인 프로모션 혜택 이외에 상품권 이용과 관련하여 각 상품권 별로 진행 중인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으며, 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