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

KB​​​​​​​​손해보험, 국토교통부 및 한국도로공사와 사고예방 업무협약

KB손해보험은 ​6일 국토교통부 및 한국도로공사와 고속도로 교통사고 발생 시 보험사에 접수된 사고 및 고장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는‘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및 사고예방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날 체결된 주요 협약으로는 고속도로 교통사고 및 고장사고 보험사 접수 시 2차 사고 예방을 위한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및 정보 공유를 위한 전용 시스템 구축 등이다.​​


현재 고속도로 긴급상황(사고,고장 등) 시 접수되는 대부분(80% 수준)의 정보는 보험사에 우선적으로 접수되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이번 협약을 통해 해당 정보를 한국도로공사와 실시간으로 공유함에 따라2차 사고 예방은 물론 원활한 교통 흐름을 보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향후 전용 시스템이 구축되면 고속도로에서 긴급상황 발생시 보험사로 접수되는 사고시간,사고위치,차량명,전화번호 등의 10개 정보를 한국도로공사에 공유하고 정보를 받은 한국도로공사에서는 안심문자 발송 후 긴급 대피콜을 통해 2차 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행동요령 등을 안내하게 된다.또한 CCTV확인,순찰 출동,긴급견인 등의 후속 안전조치도 실시된다.​​


KB손해보험 자동차보상본부장 서명희 상무는 "고속도로에서 사고 또는 고장 발생시 통상 2차 사고가 대형사고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며, "향후 한국도로공사와 상호 간 긴밀한 협조를 바탕으로 국민들의 사고예방 및 교통 안전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