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이니스프리, ‘셀프 네일 스티커 – 빅파츠’ 출시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가 간편하게 붙이는 스티커 타입 ‘셀프 네일 스티커 - 빅파츠’를 출시한다.

 


네일샵에서만 가능했던 빅파츠 쥬얼을 글루 없이도 간편하게 부착 가능한 이니스프리 ‘셀프 네일 스티커 - 빅파츠’는 접착력이 우수하여 오랜 시간 손 끝에서 반짝이는 네일 아트 스티커다.


빛의 굴절율이 높은 고퀄리티 스톤이 풍부하게 구성돼 있어 손톱에 쥬얼리 장식을 한 듯 고급스러운 네일 아트 연출이 가능하다.

 

스티커 타입의 파츠로 네일 컬러 위에 간편하게 부착하면 블링블링한 네일 아트를 손쉽게 완성할 수 있다. ▲1호(오팔 다이아) ▲2호(스퀘어 크리스탈) ▲3호(핑크 다이아) ▲4호(보랏빛 자수정) ▲5호(물방울 아쿠아) 5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기분과 스타일에 맞춰 빅파츠도 내맘대로 골라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글루 없이도 안전하고 간편하게 부착하여 스타일링을 완성하는 ‘셀프 네일 스티커 - 빅파츠’ 5종은 전국 이니스프리 매장과 홈페이지를 통해 만날 수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우리금융그룹, 초강력 태풍 ‘링링’ 피해복구 특별 금융지원 실시 우리금융그룹은 초강력 태풍‘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지역주민의 신속한 피해복구와 재기를 위해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피해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과 주민을 대상으로 30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을 오는 30일까지 실시한다. 피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3억원 범위 내의 운전자금 대출이나 피해실태 인정금액 범위 내의 시설자금 대출을 지원하며, 기존대출은 1년 범위 내에서 만기연장이 가능하고 분할상환 납입기일은 유예 받을 수 있다. 또한 피해지역 주민에게는 개인 최대 2천만원의 긴급 생활자금 대출과 대출금리 최대 1% 포인트 감면, 예적금 중도해지 시 약정이자 지급, 창구송금수수료 면제 등이 지원된다. 우리카드는 태풍 피해 고객을 대상으로 올해 말까지 청구되는 카드 결제대금을 최대 6개월까지 유예한다. 피해 발생 후 결제대금이 연체된 고객의 경우, 신청자에 한해 접수일로부터 3개월까지 연체이자를 면제하고 관련 연체기록을 삭제한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태풍 링링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지역주민과 소상공인, 중소기업에 대출, 금리우대, 수수료 감면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며, “피해 기업과 주민들이 빨리 재기해 일상으로 복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