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KB국민은행, 추석맞이 '전통시장 사랑나눔' 행사

KB국민은행은 10일,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과 함께 추석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활성화와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기 위해 서울 서대문구 인왕 시장에서 추석맞이 '전통시장 사랑나눔'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전통시장 사랑나눔'행사는 매년 2회 설과 추석 명절을 맞이해 온누리상품권으로 전통시장에서 물품을 구입해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구입한 물품을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따뜻한 사랑을 나누는 행사다.

 

KB국민은행은 지난 2011년부터 시작한 '전통시장 사랑나눔'행사를 통해 현재까지 약 40억원 상당의 물품을 총 65,000여 가구에 전달해 왔다. 이날 행사에서는 전국 전통시장에서 온누리상품권으로 가구당 6만원 상당의 식료품 및 생필품을 구매해 어려운 이웃 4500여 가구에 전달할 계획이다.

 

허인 KB국민은행장은 “전통시장을 이용하면 품질 좋은 물건을 싸게 구입할 수 있어 가계에도 도움이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다”며 “9년째를 맞이한 전통시장 사랑나눔 행사가 상인분들께 활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창선 인왕시장 상인회장은 “지속적으로 전통시장에 관심을 가져주시고 지원해 주시는 KB국민은행에 상인대표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KB금융그룹은 기업활동 전반에 ESG(Environmental, Social, Governance)를 적용하여,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사회와 동반성장하는 “세상을 바꾸는 금융”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 "추석 맞이 할인 프로모션 눈길” 제로페이SPC 준비위원회(위원장 윤완수)는 최근 연이어 출시되고 있는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이 40% 소득공제 외에 출시기념 할인 프로모션을 추가로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은 소비자들이 은행을 방문하지 않고도 모바일을 통해서 손쉽게 상품권을 구입 및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 남은 잔액도 앱상에서 환급처리가 가능하며 이용금액에 대해 40% 소득공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특히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맞아 특별 판매가 진행 중으로 상품권에 따라서 5%~10%까지 할인 혜택을 부여하고 있다. 구매한 모바일 상품권은 각 모바일상품권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고 가맹점에 비치된 QR코드를 통해 결제가 이뤄진다. 상품권은 선불 충전식으로 제로페이 시스템에 탑재해 포인트를 충전하고 차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현재 ‘온누리’, ‘경남사랑’, ‘창원사랑’, ‘김해사랑’, ‘하동사랑’, 남해화폐’ 등 6종의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이 출시되어 있어 있으며, 지자체 등을 통해 확대될 전망이다. 소비자는 구매 할인 프로모션 혜택 이외에 상품권 이용과 관련하여 각 상품권 별로 진행 중인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으며, 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