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KB국민은행, 손바닥 정맥인증 통해 예금인출·증명서 발급 가능

'손으로 출금' 서비스 전 지점 확대 시행

KB국민은행은 손바닥 정맥 인증을 통해 영업점 창구에서 예금을 지급하는 '손으로 출금' 서비스를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손으로 출금' 서비스는 한 번의 손바닥 정맥 인증으로 통장, 인감, 비밀번호 없이 예금 지급이 가능한 신개념 창구 출금 서비스이다.


지난 4월, 50개 영업점을 시작으로 6개월간 총 284개 영업점에서 '손으로 출금' 서비스 파일럿 운영을 했다. 이 기간 동안 약 5만명의 고객이 서비스를 신청했으며, 3만2000여건의 예금지급과 1만9000여건의 ATM 바이오출금이 처리됐다.

 

이번 확대 시행 시에는 파일럿 운영에서 확인한 고객들의 추가 요구사항을 반영해 외화예금, 펀드, 신탁 등 '손으로 출금' 서비스를 이용해 처리할 수 있는 업무 범위를 크게 확대했다.


또 상품의 출금–송금–해약 업무에 더해 각종 증명서 발급을 포함한 총 46개 제신고 거래 시에도 손바닥 정맥 인증을 통해 처리가 가능하도록 프로세스를 개편했다.

 

이환주 KB국민은행 개인고객그룹 대표는 “이번 '손으로 출금' 서비스 확대 시행을 통해 고령층 창구거래 편의성 및 영업점의 업무효율성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디지털 금융강화를 통해 어떤 순간 어느 장소에서나 고객이 원한다면 KB국민은행과 연결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식으로 금융서비스의 접근성을 높이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P2P금융플랫폼 넥펀, 법률실사 9월 정기보고서 발표
P2P 금융플랫폼 넥펀이 9월 법률실사 정기보고서를 공개했다. 넥펀은 지난 7월, 상반기 법률실사보고서를 시작으로 매달 정기보고서를 홈페이지에 업로드하고 있다. 법률실사보고서는 사업 정보 게재, 정보 제공, 투자금 관리, 투자한도 등 금융위원회에서 발표한 P2P 가이드라인을 넥펀이 잘 준수하고 있는지에 대해 중점적으로 다루고 있다. 지난 4월 법무법인 주원과 준법감시 및 법률자문 MOU를 체결한 넥펀은 신뢰와 안정성 보장을 위해 자체적으로 법무법인에 법률실사를 의뢰했다. 법무법인 주원은 약 3개월간의 법률실사를 통해 넥펀이 P2P 가이드라인을 전체적으로 잘 준수하여 운영하고 있다고 평가했으며, 이후 매달 법률실사 정기보고서를 작성 및 업로드하기로 했다. 또한 법무법인 주원과 넥펀은 지난달 청산업무처리절차에 관련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넥펀의 영업이 중단되는 경우, 법무법인에 채권 추심 및 상환금 배분 업무 등을 위탁한다는 내용으로 이 또한 가이드라인의 권장 사항이다. 이원근 넥펀대표는 “자발적으로 법률실사를 의뢰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지만, 넥펀은 법률실사 보고서를 통해 투자자들에게 신뢰와 안정감을 주는 것은 물론, 플랫폼 업체로서 최선의 정보를 공개함을 통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