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

AIA생명, 암 구분 없이 똑같이 보장하는 ‘(무)빈틈없는 암보험(갱신형)’ 출시

AIA생명이 고객 수요에 맞춰 소액암, 일반암 구분하지 않고 최대 3000만원까지 동일하게 보장하는 ‘(무)빈틈없는 암보험(갱신형)’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주계약 300구좌 가입 시 암으로 진단확정되거나, 소액암으로 분류되는 기타피부암, 갑상선암, 제자리암, 경계성종양으로 최초 1회 진단확정되면 모두 동일하게 3000만원을 지급한다. 단, 진단확정일이 최초계약의 계약일로부터 2년 미만인 경우에는 1500만원을 지급한다.

 

소액암과 유방암, 전립선암, 대장암을 암의10~20% 수준으로 보장하던 기존 암보험 상품과 달리, 이번 상품은 소액암과 유방암, 전립선암, 대장암 보장을 대폭 강화해 질병에 빈틈없이 대비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AIA생명 관계자는 소액암은 발병빈도가 높고 특히 젊은 연령에서 많이 발생하는 갑상선암과 유방암은 생존율도 높아 일찍부터 지속적인 간병비용이 필요해, 이에 대한 고객의 보장강화 니즈가 크다는 점에 착안해 출시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AIA생명 ‘(무)빈틈없는 암보험’의 가입연령은 20세부터 60세다. 주계약은 최초계약 10년 만기이며 만기 후 10년마다 갱신을 통해 최대 80세까지 보장된다. 40세 남자, 주계약 300구좌, 전기납으로 가입 시 월보험료는 14700원이다. 상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AIA생명 홈페이지또는 고객서비스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