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KB국민은행, 부산 동구 ‘작은도서관 호랭이마을 꿈터’ 개관


KB국민은행은 11일, 부산 동구종합사회복지관에서‘작은도서관 호랭이마을 꿈터’개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정용삼 KB국민은행 부산지역영업그룹대표, 최형욱 부산광역시 동구청장을 비롯한 관계자 및 지역주민들이 참석했다. 


KB국민은행은 지난 2008년부터 청소년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고 지역사회 주민들이 이웃과 더불어 살아가는 소통의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사)작은도서관만드는사람들과 함께 작은도서관 조성 사업을 추진해왔다.


또한, 2015년부터는 격오지 부대에 근무하는 장병 및 군인 가족들의 문화복지 향상을 위해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이번‘작은도서관 호랭이마을 꿈터’는 KB국민은행이 조성한 71번째 작은도서관으로, 동구종합사회복지관 4층 회의실을 새롭게 리모델링해 장서 5천여권과 넉넉한 열람좌석을 확보했다.


KB국민은행은 작은도서관 신규 조성과 더불어 매년 신간도서를 추가 기증하고 있으며, 도서관을 찾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상상력을 키우고 어릴 때부터 책 읽는 습관을 길러주기 위한 독서 문화 프로그램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올해 안에 청주, 홍성, 완도 지역에도 작은도서관을 추가로 조성할 예정이다.


정용삼 KB국민은행 부산지역영업그룹 대표는 “부산광역시 동구에 KB국민은행이 후원하는 새로운 문화공간이 조성돼 기쁘다”며, “자라나는 어린이들과 인근 지역주민 분들이 자주 찾는 공간으로 자리잡길 바란다”고 말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KB국민은행은 청소년과 지역사회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진정성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