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한국감정원, 스타트업기업 창업지원공간 무료개방

한국감정원 부산사옥 내 B-Cube(초량)개소 5개 기업 입주


한국감정원은 부산광역시,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혁신성장 아이템의 창업성공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4일 한국감정원 부산동부지사 3층에서 ‘일자리드림센터 B-Cube초량’ 개소식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한국감정원은 부산광역시 동구 초량동에 위치한 부산동부지사사옥 3층 약200㎡의 공간을 5개의 스타트업기업을 위해 3년간 무상으로 제공하고, 업무에 필요한 복합기 등 사무용품과 필요시 관련 공공데이터를 제공한다.


이번 창업공간지원은 단순한 공간제공을 넘어서 창업지원전문기관(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의 시스템(‘입주기업운영지침’)을 도입하여 체계적인 기업성장을 지원․관리해 나갈 예정이며, 지방자치단체(부산광역시)의 행․재정적 역량 및 한국감정원의 공간․데이터를 묶음지원하여 창업초기 리스크를 감소시키고 실질적인 창업성공 가능성을 높일것으로 기대된다.


한국감정원은 지난해 12월 부산시 및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개방‧공유‧소통‧상생을 통한 창업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각 기관이 가진 핵심역량과 자원개방을 바탕으로 창업생태계조성과 민간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기로 약속하였으며, 이번 일자리드림센터(B-Cube(초량))을 개소하는 등 계획을 실행에 옮기고 있다.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은 “모두가 같이 구덩이를 파면 같이매몰되고 모두가 함께 흙을 쌓으면 함께 올라간다”며 ”앞으로도 한국감정원은 기관이 가진 역량과 자원을 적극적으로 개방하고, 관련 단체들과의 지속적인 소통으로 창업생태계 조성을 통한 동반성장 기업육성 노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