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롯데하이마트, 전국 아동복지시설에 3700만원 상당 과학교실 후원

롯데하이마트가 7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남부지역본부에서 전국 아동복지시설 12곳에 총 3700만원 상당 과학교실 후원금을 전달했다.



롯데하이마트가 전국 아동복지시설에 과학교실 후원금을 전달한 것은 지난해 7월에 이어 두 번째다.


전달된 후원금은 1월 한달간 서울, 경기, 부산 등 전국 12개 지역의 소외 아동 500여명이 참여하는 과학교실 운영에 사용된다.


과학교실에서 학생들은 전문강사로부터 전자제품 작동 원리를 배운 뒤, 임직원으로 구성된 `롯데하이마트 샤롯데봉사단`과 함께 전자제품 키트를 직접 만들며 이론과 실습을 동시에 체험한다.


과학교실에서 체험해 볼 수 있는 전자제품은 블루투스 스피커, 가습기, 무선조명등, LED반사등 총 4가지다. 체험 이후에는 실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해당 제품을 선물한다


문주석 롯데하이마트 마케팅부문장은 "이번 `과학교실`을 계기로 아동들이 과학에 흥미를 가질 수 있길 기대한다"며 "롯데하이마트는 앞으로도 업과 연계한 다양한 과학문화 나눔 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하이마트는 과학 관련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쳐오고 있다. 지난해 2월 `롯데하이마트 샤롯데봉사단`이 소외 아동 30여명과 국립과천과학관을 방문해 과학체험 나들이 봉사를 펼친 데 이어, 지난해 3월에는 과학고에 진학하거나 과학과목 성적이 우수한 과학영재 40명에게 장학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