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S-OIL, 스마트 무인편의점 문 열어...국내 주유소 최초

30평 규모 매장에 출입통합인증 단말기·전자가격태그 등 IT 시스템 구축

S-OIL은 서울 강서구 공항대로의 하이웨이주유소에 국내 주유소 최초의 미래형 무인편의점인 ‘세븐일레븐 시그니처’를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하이웨이주유소점은 30평 규모 카페형 콘셉트로 주유소 고객뿐만 아니라 일반 고객들도 자유롭게 방문하여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또 S-OIL 캐릭터인 구도일존을 점포 내 별도로 구성하여 캐릭터 상품을 판매하고 포토존을 설치하여 사진 인화 서비스를 제공하여 기존 주유소형 편의점과 차별성을 높였다.


출입문에 통합인증단말기를 설치하여 소비자 접근성과 이용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출입인증 수단을 다양화하고 절차는 간소화하였다.


결제 인증수단으로 핸드페이, 일반 신용카드, L-Point(엘포인트) 멤버십 총 3가지로 이루어져 있으며 24시간 주유소 직원이 상주하여 고객 불편사항이 발생 시 대응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전자가격태그, 고화질 CCTV, 유인·셀프 복합 듀얼 POS, 직원호출 시스템 등 최첨단 스마트 편의점 기술을 총망라하였다.


신동열 S-OIL 국내영업본부 부사장은 “하이웨이주유소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무인편의점을 통해 고객에게는 새롭고 재미있는 쇼핑경험을 제공하고 주유소 대표자들에게는 최상의 근무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이상적인 미래형 편의점 모델 제시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앞으로도 계열주유소의 수익창출을 위해 다양한 부대사업 아이템 발굴은 물론, 효율적인 주유소 운영 개선을 위해 마케팅플랫폼 구축 등 다양한 시도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OIL은 S-OIL 주유소와 ‘세븐일레븐 시그니처’ 무인편의점의 결합이 주유소 방문 고객과 주유소 운영자 모두가 만족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 성공적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