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블록체인 업계, ‘송도블록체인포럼’ 발기인 총회 개최

서태범 인하대 산학협력단장, 전하진 블록체인자율규제위원회장, 클라스 김상순 변호사 등 참여

블록체인 업계와 학계가 중심이 된 ‘송도블록체인포럼(이사장 서태범)’이 송도컨벤시아에서 발기인 총회를 갖고 본격 출범했다고 22일 밝혔다.



상대적으로 규제가 없어 성장이 더딘 4차산업의 핵심기술 중 하나인 블록체인 산업이 송도국제도시라는 특구를 통해, 최소한의 규제를 통해 폭발적인 성장이 시작되기를 기대하면서 이번 포럼 발기인 총회가 개최됐다.


이번 송도블록체인포럼 발기인으로는 서태범 인하대산학협력단장, 전하진 블록체인자율규제위원회장, 법무법인 클라스 김상순 변호사, 젠서 이일희 대표, 유니오 탁기영 대표, 최정철 인하대교수, 김정은 인하대교수, 윤용 인하대교수, 성태응 연세대교수, 최치영 삼진테크 대표, 정영수 박사(프라임전략연구원), 비트소닉 신진욱대표, 델리오 정상호 대표, 위브릭 조원규 대표 등이 참여했다.


송도블록체인포럼은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정책 및 법령 제안, 블록체인 기반 및 파생기술연구, 블록체인 관련 글로벌 창업 및 육성, 블록체인 산업발전을 위한 학술교류 및 산학협력, 블록체인 인재육성을 위한 교육, 기타 창의적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해 필요한 사업을 위해 설립됐다.


서태범 송도블록체인포럼 이사장은 “블록체인 분야는 기업, 정부, 국제기구 등 관련 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이 중요하다”며 “이러한 측면에서 송도국제도시는 글로벌 비즈니스 도시로서 구축한 풍부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블록체인 허브 도시가 될 최적의 입지 조건을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서 이사장은 “이러한 유리한 환경을 적극 활용해 송도블록체인포럼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흐름에 맞춰 그 핵심 기술 중 하나인 블록체인 분야의 발전과 성장을 위해 창립했다”고 설립 배경을 설명했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