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LGU+ 지포스나우, ‘LTE 휴대폰·패드’와 ‘UHD2 셋톱박스’에 확대 적용

지원 단말 확대 기념해 지포스나우 접속하면 경품 제공

URL복사

어쌔신 크리드 시리즈, 데스티니 가디언즈 시리즈 등 고사양 인기 게임 300여종을 LTE 휴대폰으로도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는 클라우드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를 ‘LTE 휴대폰 및 패드’와 IPTV용 ‘UHD2 셋톱박스’에 확대 적용한다고 20일 밝혔다.


LTE 휴대폰은 2018년 이후 출시된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9, LG전자 V40 등 58종이 대상이다. 동일 연도에 출시된 LTE 패드로도 이용 가능하며,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으면 된다. ‘UHD2’ 셋톱박스 고객에게도 오는 30일부터 지포스나우가 제공될 예정이다. 지금까지는 일반 PC, Mac, 5G 휴대폰 및 패드, ‘UHD3 셋톱박스’, ‘U+tv 프리2’ 등의 단말에서 이용 가능했다.


지포스나우는 지난 8월 타사 고객 개방 이후, 3개월 만에 일평균 이용자 수가 약 5배 증가했다. 일평균 개인별 플레이 시간도 86분에서 210분으로 크게 증가하는 등 많은 게이머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타사 개방과 함께 지원 단말을 추가해달라는 고객들의 꾸준한 요청에 따라, 이번 단말 확대를 진행하게 됐다.


LG유플러스는 지원 단말 확대를 기념해 다채로운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다음달 6일까지 지포스나우에 접속한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조이트론 게임패드’의 40%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또한 추첨을 통해 인기 게임패드인 ‘조이트론 Ex레볼루션 V2’(20명)와 ‘조이트론 안디오스’(100명)를 무료로 증정한다. 이벤트 참여 방법은 지포스나우에 접속해 게임을 플레이한 후 이벤트 페이지에서 신청만 하면 된다.


엑스엘게임즈의 온라인 게임 ‘아키에이지’를 PC에 이어 셋톱박스서 런칭하는 것을 기념한 이벤트도 다음달 24일까지 진행된다. 이벤트 기간 선착순 2000명에게 지포스나우 프리미엄 코드를 제공한다. IPTV로 아키에이지를 이용하는 경우, 10만원 상당의 로지텍 블루투스 키보드·마우스 세트도 추첨을 통해 받을 수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