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동향

트러스트토큰, 홍콩 달러 기반 ‘트루HKD’ 비트루 거래소 상장

세계 3대 스테이블코인 개발사 트러스트토큰이 싱가포르 기반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루(Bitrue)에 트루HKD를 다음 달 21일 최초 상장한다고 26일 밝혔다.



트러스트토큰 관계자는 이번 상장은 비트루와 트러스트토큰 간 추후 예정된 많은 협력의 일환으로, 매끄러운 암호화폐 구매 및 스토리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장기적으로는 두 파트너 간 추가 서비스 통합을 진행할 계획이라 밝혔다. 트러스트토큰에서 특히 수요가 높은 트루GBP에 대한 기능도 곧 추가 예정이라 말했다.


제이 안 트러스트토큰 CEO는 “사용자와 신뢰는 우리가 가진 가장 가치있는 자산으로, 사용자 경험과 보안을 최우선 가치로 생각하는 다른 파트너사와 협력하게 되어 매우 기대된다”며 “우리는 비트루와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암호화폐 도입을 촉진하고 쉽고 빠른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 말했다.


비트루 CEO 큐리스 왕은 “트러스트토큰과 파트너십을 진행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트러스트토큰의 높은 전문성과 열정적인 팀은 암호화폐 업계 내에서 굉장히 고무적이며, 이번 파트너십은 신뢰할 수 있는 팀이 사용자들에게 암호화폐와 실물자산을 잇는 연결 고리를 제공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트러스트토큰은 지속적으로 ‘트루 화폐(TrueCurrencies)’ 간 거래가 가능한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  트루HKD는 현재 셀시우스 등과 같은 플랫폼에서 대출 금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포토이슈

더보기



한컴그룹, 전주시-LX와 ‘2019 전주 스마트시티·디지털트윈 컨퍼런스’ 개최 한컴그룹이 ‘2019 전주 스마트시티 & 디지털트윈 컨퍼런스’에서 그룹이 보유한 다양한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소개하고, 미래 스마트시티 비전을 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한컴그룹, 전주시, LX가 함께 개최한 행사로, 전주시의 스마트시티 추진 방안과 LX, 한컴그룹 등 관련 기관 및 기업의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소개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지난 3월 전주시, LX와 함께 전주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전주형 스마트시티 소방 안전 플랫폼’ 구축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한컴그룹은, 이번 컨퍼런스에서 시민의 안전과 행복을 지켜주는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 비전을 제시했다. 컨퍼런스에는 이상헌 한컴그룹 부회장과 김승수 전주시장, 박병술 전주시의회 의장,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 사장, 손우준 국토교통부 국토정보정책관을 비롯한 민·관·산·학 관계자와 시민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전주시는 데이터, 네트워크, AI(인공지능), IoT(사물인터넷) 등 4차 산업혁명의 주요 기술을 활용해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는 전주형 스마트시티 추진방향을 공개했고, LX는 디지털 상에 구축한 가상공간에서 재난과 환경변화 등을 시뮬레이션할 수 있는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