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농협은행 All100플랜, 은퇴설계금융서비스 부문 1위 선정

NH농협은행은 30일 은퇴설계 브랜드 All100플랜(올백플랜)이 '한국산업의 브랜드추천 은퇴설계금융서비스 부문 1위'에 선정되어 인증식을 가졌다고 31일 밝혔다.

 


한국산업의 브랜드추천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최하는 브랜드 평가조사로 100개 산업군 브랜드에 대해 10~50대 남녀 1만2000명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일대일 면접조사를 통해 진행됐다.

 

'All100플랜'은 행복한 100세 시대를 위한 100% 맞춤설계를 의미하는 농협은행의 은퇴설계 대표 브랜드로 통장, 적금, 카드, 대출 등의 전용상품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특히, 지난해 은행권 최초로 비대면 채널(올원뱅크, 스마트뱅킹, 인터넷뱅킹)의 은퇴설계시스템 내에 상담예약 프로그램을 도입한 ‘은퇴설계 자가진단’서비스를 내놓으며, 멀게만 느껴졌던 은퇴설계 준비현황을 손쉽게 진단해보고 영업점 방문 및 상담까지 예약할 수 있게 하였다.

 

김인태 마케팅부문 부행장은 “은퇴설계의 문턱을 낮추기 위해 자가진단 등의 서비스를 내놓았다”라며, “고객의 100세 시대를 함께하는 동반자 역할을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KB국민은행, 일본 수출 규제 관련 피해 기업 대상 긴급 금융지원 KB국민은행은 화이트리스트 배제 등 일본의 수출 규제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에 대한 긴급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해 오는 5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우선 KB국민은행은 ‘긴급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해 피해 중소기업에 대한 유동성 지원에 나선다. 더불어 피해 기업의 만기도래 여신에 대해서는 상환을 유예하고 최대 2%p의 우대금리도 제공한다. 분할상환대출을 보유한 피해 기업은 원금 상환을 유예하여 상환 부담을 낮춰줄 계획이다. 또한, 수출입 기업들에 대해서도 환율 우대와 함께 외국환 관련 수수료 감면·면제 혜택을 제공하여 기업의 비용 부담을 줄여줄 계획이다. 이와 함께 규제 영향이 높은 산업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소재부품 기업 특별지원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이를 통해 특별우대금리로 신규자금을 긴급 지원할 계획이며 추가적인 지원방안도 모색 중이다. 또한, 일시적 유동성 부족 기업에 대해서는 기업신용개선프로그램을 통한 회생방안을 지원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 '수출 규제 피해 기업 금융지원 특별대책반'을 운영하여 국내 기업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기업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일본 수출 규제 피해 기업을 위한

배너

배너

배너

렌딧 세컨더리 마켓, 누적 거래량 30만건 돌파
렌딧(대표 김성준)은 지난 1월 새롭게 선보인 렌딧마켓이 최근 누적 거래량 30만건을 돌파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달 31일 현재 렌딧마켓의 누적거래량은 총 32만9000건이다. ‘렌딧마켓’은 렌딧이 집행한 개인신용 대출에 투자한 투자자 간에 원리금수취권을 사고 팔 수 있는 온라인 세컨더리 마켓이다.원리금수취권이란, P2P대출에 투자 한 사람에게 주어지는 원금과 이자를 받을 수 있는 권리를 뜻한다. 판매자는 아직 상환 중인 원리금수취권을 판매해 현금유동성을 높일 수 있고, 구매자는 이미 상환이 시작되어 투자 기간이 상대적으로 짧은 원리금수취권에 투자할 수 있다. 할인이 된 채권을 구매한다면 할인된 만큼 더욱 투자 수익을 실현하는 것이 가능하다. 할인율은 판매 시 판매자가 직접 지정할 수 있다. 본인의 투자 성향에 따라 원리금수취권을 판매하고 구매해 취향에 맞는 투자 포트폴리오로 재구성해 갈 수 있다는 점도 세컨더리 마켓의 장점이다. 판매자와 구매자 모두 필터 기능을 사용해 원리금수취권의 렌딧신용등급, 대출기간, 잔여투자기간, 금리 등을 세심하게 선택한 후 거래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김성준 렌딧대표는 “렌딧마켓의 최대 강점은 지난 4년 여 간 축적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