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서울산업진흥원, VR콘텐츠 공모전 진행

우수 콘텐츠는 U+VR 플랫폼 통해 홍보 기회 제공

LG유플러스와 서울산업진흥원은 5G 콘텐츠 발굴 및 전략적 협업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VR콘텐츠 공모전을 공동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우수 스타트업 발굴과 지원, LG유플러스 5G이노베이션랩과 서울산업진흥원 서울 VR/AR제작거점센터 간의 연계를 통한 스타트업 연구·개발 공간 지원에도 협력키로 했다. 또 5G 콘텐츠 생태계를 활성화를 위한 시설 지원, 아이디어 사업화 지원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전은 ‘일상을 바꾸는 VR콘텐츠’를 슬로건으로 진행되고, 서울 소재 기업 및 예비 창업자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팀을 구성해 참여하는 것도 가능하다. 참여를 원하는 개인과 팀은 8월 1일까지 서울산업진흥원 홈페이지의 ‘사업신청’ 페이지 내 ‘접수중인 사업’ 안에 마련된 전용코너를 통해 VR콘텐츠 제작 기획서를 제출하면 된다.


콘텐츠 주제는 복지향상을 위한 문화콘텐츠 또는 영상미디어로, 12세~15세 관람 가능한 수준이면 된다.


예를 들어 ▲우주, 오로라 등 쉽게 가볼 수 없는 장소에 대한 새로운 체험, ▲공연, 뮤지컬, 콘서트 등을 VIP석에서 보는 듯한 생생한 체험, ▲교육 콘텐츠 VR게임, ▲DIY, 요리 등 다양한 분야의 How to 영상, ▲VR 단편영화, 애니메이션 등이 가능하다. 형식은 180도 3D 영상, 360도 2D 또는 3D 영상, 웹툰, UCC 등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이번 공모전은 상금 및 제작지원금 총 2억1500만원이 제공되며, 특히 우수 VR콘텐츠로 선정되는 경우에는 U+VR 플랫폼에 업로드 돼 콘텐츠를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공모전 진행 과정 중 총 2회의 전문가 멘토링도 받을 수 있어 VR콘텐츠 제작 역량 등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보경 서울산업진흥원 콘텐츠산업본부장은 “이번 사업은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이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으로부터 VR/AR산업지원을 위하여 국비를 유치해 시행하고 있는 지역 VR/AR제작거점센터 운영사업의 일환으로, 공모전 참가자들에게는 VR/AR제작거점센터 인프라 활용, 전문교육 등 다양한 지원사업과도 연계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창국 LG유플러스 FC전략담당 상무는 “5G 콘텐츠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이번 공모전을 기획하게 됐다”며 “서울산업진흥원과 전략적 협업을 통해 스타트업 지원공간 등 중소기업과 함께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신한금융투자 곽병주 CISO, 금융위원장 표창 수상 신한금융투자는 신한금융투자 곽병주 정보보호본부장이 정보보호 관련 정보 공유 및 공동 기술 개발로 대기업-중소기업 상생협력의 기여를 인정받아 금융위원장 표창을 수여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정보보호의 날을 맞이해 금융위원회가 주최,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개최된 ‘금융혁신과 정보보호’ 세미나에서 곽병주 본부장은 금융보안 관련 공을 인정받아 금융위원장 표창을 받았다. 곽병주 본부장은 이미지 파일 은닉정보 무력화 기술 개발을 중소기업과 협력해 제품화했다. 망분리 이후 업무망에서 안전한 인터넷 콘텐츠 이용환경을 구축해 정보보호 분야에서 대기업 중소기업간 상생협력의 모범사례를 창출했다. 또 자율보안 체계 수립을 이끌었다. 정보보호 컴플라이언스, 부 지점 정기점검, 빅데이터를 활용한 이상행위 탐지시스템 구축과 운용 등 다양한 기술을 활용한 자체 점검 및 모니터링 체계를 마련했다. 이를 통해 글로벌 네트워크 정보보호 표준 개발 등 해외 정보보호 리스크에 대응하기 위한 자체 관리 체계를 구축했다. 곽병주 본부장은 “정보보호의 날을 맞이해 금융위 표창을 수상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금융환경에서 금융소비자의 안전한 이용과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더

배너

배너

배너

P2P금융 데일리펀딩, 벤처기업 인증 획득…“新금융 선도할 것”
개인 간 금융거래(P2P) 플랫폼 데일리펀딩이 지난 21일 기술보증기금으로부터 벤처기업 인증을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벤처기업 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벤처기업육성에관한특별조치법에 따라 경영주의 기술 능력, 미래 성장 가능성, 혁신 능력, 재무안정성 등을 평가받아야 하고 기술보증기금이 현장을 방문해 기술력과 경쟁력을 따져보는 등 까다로운 검증 과정을 모두 만족해야 한다. 데일리펀딩은 지난해 기업부설연구소를 설립해 빅데이터 기반 부동산 평가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부동산 대출 서비스 제공 방법에 대한 기술 특허를 출원하는 등 부동산과 기술을 융합한 프롭테크(Proptech)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벤처기업으로 인정되면 관련 법안에 따라 세제 감면과 더불어 금융·입지·기술임치·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설립 이후 매번 업계 최단기간 누적 대출액 기록을 경신하며 고속성장세를 유지해온 데일리펀딩은 이번 벤처기업 인증으로 고속성장에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데일리펀딩은 기업부설연구소와 특허출원뿐만 아니라 ISO9001(품질경영시스템) 인증, 부동산 개발 컨설팅 서비스 론칭, 대학생 현장실습 MOU 체결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