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경제

부영그룹, 심폐소생술 및 안전교육 실시

부영그룹은 지난 29일 부영빌딩 대강당에서 응급환자 발생시 응급처치능력을 배양하고자 그룹 내 자위소방대 61명을 포함 임직원과 협력사, 입주사를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및 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자위소방대는 기업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화재나 재난, 인명사고 발생 시 신속하게 초동조치를 하도록 하는 직장 내 민간 조직 소방대다.

 

이번 교육은 서울 중부소방서 소방관을 초빙해 심폐소생술 이론 교육과 흉부압박 실습,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법 등의 안전교육이 진행됐다.

 

교육 강사로 나선 서울 중부소방서 심현수 소방관은 “갑자기 쓰러지는 인명사고는 초동조치가 매우 중요한 반면 골든타임을 놓치는 경우가 많다”며 “내 옆에서 근무하는 직원에게도 충분히 일어날 수 있는 일인 만큼 초기 대응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덧붙여 “생명을 지키는 안전교육은 선택이 아닌 필수이고 안전은 여러 번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고 강조했다.

 

교육에 참석한 협력사 직원은 “이번 교육을 통해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다시 한번 생각하는 계기가 됐다”며 “어느 곳에서나 위급상황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심폐소생술을 배우고 익힌 것에 대해 보람을 느낀다”고 교육 소감을 전했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안전사고 예방에 힘쓰고 안전관리 시스템을 정착시키기위해 다양한 안전교육 프로그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영그룹은 안전사고에 만전을 기하고자 지난 4월에도 서울 중부소방서 소방관을 초빙해 임직원을 대상으로 화재신고 요령과 소화기 사용법, 대피요령을 교육했으며, 이번 심폐소생술 및 안전교육 외에도 1년에 2회 실제 대피훈련과 안전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미국 여행 쏜다” MAMA가 응원하는 제로페이 이벤트 진행 제로페이 운영 민간 재단법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11월 24일까지 제로페이 사용자를 대상으로 ‘MAMA가 응원하는 제로페이 쓰고 미국가자’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제로페이는 별도 앱 설치 없이 기존 페이앱 및 은행앱을 통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네이버페이 ▲SSG ▲체크페이 ▲티머니 ▲인스타페이 ▲11번가 ▲머니트리 ▲캐시비 ▲코레일 ▲롯데멤버스 ▲페이코 등의 페이앱을 통해 제로페이를 이용할 수 있으며, ▲케이뱅크 ▲광주은행 ▲부산은행 ▲국민은행 ▲기업은행 ▲우리은행 ▲신한은행 ▲산업은행 ▲농협은행 등의 은행 앱을 통해서도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이번 이벤트는 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진흥공단이 함께하며 전국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제로페이로 결제하고 이벤트 페이지에 결제 내역을 캡쳐해 응모하면 이벤트 참여가 완료된다. 11월 13일부터 11월 24일까지 결제한 내역으로만 응모할 수 있으며, 1인 1일 1회 응모 가능하다. 이벤트 참여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3명을 선정, 미국 원정대 기회를 제공한다. 동반 1인까지 왕복항공권, 숙박 등이 제공되며 25명에게는 온누리모바일상품권 10만원 권을, 250명에게는 온누리모바일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