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한샘, 물류경쟁력 강화 … 국토부 택배사업자 선정

온라인 가구 시장 배송기간 단축 및 대고객 서비스 개선 기대

한샘이 물류서비스 시장에 진출하게 되면서 홈 인테리어 산업의 제조부터 물류 라스트마일 전반을 아우르는 경쟁력을 갖추게 됐다.


라스트마일 이란 유통업에서 배송창고부터 고객에게 전달되기까지의 최종 배송 단계를 의미한다.

 

한샘에 따르면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한샘의 인테리어 시공 전문 계열사인 한샘서비스원을 포함한 택배사업자 18개 업체를 26일 공고했다.

 

한샘서비스원은 이번 택배사업자 선정으로 가구의 배송, 설치, 조립에 이르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한샘의 가구나 인테리어 제품은 대부분 분해된 상태로 배송돼 전문 시공기사들에 의해 조립 및 설치된다.

 

한샘은 기존 택배업체가 서비스하지 못하고 있는 조립품, 중량물, 깨지기 쉬운 품목 등 취급이 까다로운 제품 서비스까지 제공할 계획으로 택배소비자의 편익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로서 그간 시공 전문업체였던 서비스원의 사업영역이 물류로 확대돼 전문성을 높이게 됐고, 가구, 인테리어 시장뿐만 아니라 급성장하고 있는 온라인 가구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확보하게 됐다.

 

올해 온라인 가구시장의 규모는 3.3조원(시장 추정치)으로 추정되며 이는 지난해 대비 6% 성장한 규모다. 올해 7월 전년동기 대비 온라인 전체 성장률이 15%임을 감안하면 가구시장의 온라인 성장률은 지지부진하다. 이 같은 성장률 부진의 원인은 제품들의 큰 부피와 무게, 장기간의 납기, 조립서비스의 부재 등으로 꼽혀 왔다.

 

온라인 가구의 경우 평균적으로 소비자 주문부터 배송, 설치까지 약 7일~15일 가량 소요되는데 이 과정에서 배송 일정이 변동되는 일도 잦아 소비자들의 편의를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한샘서비스원은 소비자 주문 후 배송까지 이르면 익일에서 최대 4일로 물류서비스 시간을 단축하고, 대 고객 약속 준수율 99.9%를 목표로 시스템을 갖출 예정이다.

 

또 한샘은 모든 조립배송 및 반품 서비스를 당일 고객의 입회 하에 현장에서 제공하며 대 국민 물류서비스 편의를 크게 높이겠다는 방침도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부동산담보 P2P 금융 플랫폼 투게더펀딩, 첫 동산담보 상품 선보여
부동산담보 분야 1위 P2P금융 플랫폼 투게더앱스(투게더펀딩)가 지난 25일 회사 설립 이래 첫 동산 담보 상품(폴로, 아디다스 등 의류 담보대출)을 출시해 성공리에 투자를 모집했다고 28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판매 시작 15분여 만에 판매가 완료되는 등 인기를 끌었다. 동산담보 대출이란 신용도가 부족한 창업, 중소기업의 기계설비, 재고자산 농축산물, 지식재산권 등을 담보로 자금을 공급하는 제도로, 담보 평가도 문제지만 현 은행 관행에선 사후 관리가 매우 어렵다는 평가를 받으며 1금융권에서 외면을 당하던 상품으로 알려져 있다. 투게더펀딩은 설립 이후 안전자산 위주인 부동산담보 분야 상품에 집중하며 믿을 수 있는 P2P 업체라는 평가를 받아 왔고, 누적대출액 5000억 원을 초과할 만큼 안정적인 성장을 이어왔다. 이번 동산상품은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 소상공인들의 금융 애로 해소를 위해 출시했다고 투게더펀딩은 설명했다. 또한, 상품의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우선매입사와의 약정을 맺는 등 투자자 보호를 최우선 순위로 두었다. 앞서 금융위는 핀테크 기반 공급망 금융을 활성화하기 위해 필요한 규제개선 과제 등을 발굴·논의하는 '핀테크 기반 공급망 금융 활성화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