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LG유플러스, 5G 통합형 광선로감시시스템 개발

국내 최초 실시간 광선로 및 광신호를 감시하는 통합형 선로관리시스템 개발

LG유플러스는 기지국과 중계기 사이에 구축된 유선 광선로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장애 원인 및 장애 위치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는 통합형 광선로감시시스템 개발을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광선로감시시스템은 5G 기지국과 중계기간 구간은 물론 유선 기간망에도 동시에 적용 가능한 것이 특징으로, 광선로의 손실, 단선지점, 거리 등을 측정하는 광섬유 측정기능 (OTDR)과 광신호를 파장 별로 분석하여 품질을 측정하는 기능 (OPM)을 모두 제공하는 국내 최초 통합형 광선로관리시스템이다.


기존 광선로를 감시하기 위해 사용되는 기술은 광섬유 측정기능 (OTDR)을 기반으로 광 케이블의 단선 지점을 부분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수준이었다면, 통합형 광선로감시시스템은 최대 16만 개의 광 케이블과 광 케이블 내 5G 서비스에 사용되는 광파장을 동시에 감시하여 광선로 품질을 관리할 수 있다.

 

이에 따라 5G망 기지국 장애 발생 시 광선로 단선, 선로 품질저하 또는 기지국 장비 문제를 즉시 파악해 망운영자에게 제공함으로써 최고 품질의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또 통합형 광선로감시시스템은 기존 서비스에 영향이 없는 파장을 사용해 5G망뿐만 아니라 유선 기간망 구간에도 확장하여 사용할 수 있어 모든 광선로 구간의 품질을 실시간으로 감시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중소기업인 코위버와 함께 개발한 이 시스템을 5G 네트워크 구간에 적용할 예정이며, 국내 제조사와 함께 망품질을 위한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이상헌 LG유플러스 NW개발담당은 “통합 광선로감시시스템 개발로 서비스중인 광신호의 품질과 광선로 단선여부를 실시간으로 감시해 서비스 장애 원인을 신속하게 파악해 조치할 수 있게 됐다”라며 “따라서 5G서비스의 끊김 없는 고품질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이다”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