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전시· 포럼

한국컴플라이언스아카데미, ‘2020 기업 컴플라이언스 세미나’ 개최

한국컴플라이언스아카데미는 오는 21일 오후 3시 서울 광화문 에스타워 버텍스 홀(Vertex Hall)에서 ‘2020 기업 컴플라이언스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2019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행사로 기업 컴플라이언스 문화 확산을 위해 기획되었다.



세미나에는 한국컴플라이언스아카데미가 최근 발간한 ‘컴플라이언스 솔루션, 준법경영의 해법’ 저자들이 참석하여 ▲컴플라이언스 업무 실제(최희정 변호사) ▲부패방지의 솔루션, ISO 37001(장대현 대표) ▲인공지능 시대, 컴플라이언스와 감사(김성용 법학박사 수료) ▲지적재산권과 컴플라이언스(진욱재 변호사) 등 총 4개 세션으로 특강을 진행한다.

이번 세미나는 준법감시 솔루션 서비스기업 ㈜서치퍼트, 법률 자동응답 서비스 전문기업 ㈜솔샘, 블록체인 기반의 법률지식 공유 플랫폼 ㈜로데이터와 철강 전문지 페로타임즈가 공동으로 후원한다.

장대현 대표는 “컴플라이언스의 중요성은 날이 갈수록 증가하는데, 국내에는 기업 실무자들이 참석할 수 있는 컴플라이언스 관련 행사가 턱없이 부족하다”며 “이번 세미나가 국내 기업의 컴플라이언스 문화 확산에 조금이나마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참가 신청은 이메일, 문자 메시지로 가능하다. 기업 법무, 컴플라이언스, 감사 관련 임직원을 포함해 선착순으로 총 50명까지 신청할 수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우리은행, 대전지역 코로나19 피해 소기업·소상공인에 특별자금 지원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과 ‘2020년 우리은행 특별출연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5억원을 재원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75억원 규모의 보증서 담보대출을 지원한다. 대출한도는 최대 1억원, 대출기간은 최대 5년이다. 대출기간과 대출금액에 따라 연 0.2%p의 보증료가 우대된다. 특히, 보증서를 담보로 대전광역시 이차보전대출을 받는 경우 대전광역시로부터 대출이자 일부를 최대 연 3.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대전신보 소상공인 통장’을 대출과 함께 이용할 경우 인터넷뱅킹이체수수료 등이 면제된다. 한편 우리은행은 2월부터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전라북도, 신용보증재단중앙회 등과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고 일시적으로 자금경색을 겪고 있는 코로나19 피해기업에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자 지원방안을 마련했다”며 “경기침체 및 소비심리 위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전북, 울산 등으로 특별출연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