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경제

아성다이소, 벚꽃 테마 '2020 봄봄 시리즈' 110여 종 출시

아성다이소가 14일 다가오는 봄을 맞아 벚꽃을 테마로 한 ‘2020 봄봄 시리즈’를 선보였다. ‘Dear Spring - 봄편지’라는 콘셉트로 화이트·핑크 컬러를 사용, 흩날리는 벚꽃잎을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2017년부터 출시된 다이소 봄봄 시리즈는 여심을 자극하는 벚꽃 디자인으로 매년 완판 기록을 세운 히트 상품이다. 올해는 인테리어용품과 문구류, 헤어소품 등 기존의 인기 상품군을 다수 구성했으며, 집안에서 봄을 즐길 수 있는 상품과 2000원 이하의 가성비 상품을 강화했다. 뷰티/패션용품과 주방/리빙용품, 문구/팬시류 등 총 110여 종으로 만날 수 있다.

 

뷰티/패션용품을 활용해 봄날과 어울리는 산뜻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봄 메이크업을 돕는 아이템으로 화장 브러시 6종과 조롱박 퍼프, 휴대하기 좋은 원형 버튼 거울 등이 있다. 봄봄 머리핀과 귀걸이, 목걸이, 팔찌 등은 봄 코디에 귀여운 포인트를 만들어준다. 이밖에 에코백과 파우치 등이 있다.

 

주방/리빙용품은 주방과 거실 등 집안을 벚꽃으로 채우는 아이템으로 풍성하다. 먼저 집안에서도 봄을 즐길 수 있도록 벚꽃 가랜드, 풍선, 종이 폭죽 등의 파티용품이 새로 출시됐다. 실내외에서 활용도가 높은 텀블러와 물병은 4종으로 마련됐고, 벚꽃 디자인의 유리접시와 유리컵, 테이블커버, 다용도 그릇 등이 있다.


또한 봄봄 커튼과 스탠드, 꽃 향기의 디퓨저까지 활용하면 침실과 거실에 봄 느낌을 살릴 수 있다. 야외에서 벚꽃놀이와 봄 나들이를 즐기고 싶은 이들에게는 봄봄 2단 도시락, 종이접시, 지퍼백 등이 유용하다.

 

팬시/문구류는 새 학기를 위한 문구상품과 함께 실내 취미용품을 강화했다. 벚꽃 일러스트를 넣은 색지노트와 중철노트, 벚꽃 형태의 장식을 넣은 체리블라썸 볼펜을 만날 수 있다. 다꾸용품(다이어리 꾸미기 용품)은 스티커와 마스킹테이프, 점착메모지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스티커 상품은 인덱스 스티커와 트레싱금박스티커, 반짝이는 펄스티커 등 6종으로 출시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또한 꽃잎슬라임과 컬러링북 세트, 스크래치 엽서 등 다양한 취미활동 용품으로 봄을 느긋하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다이소 관계자는 “봄봄 시리즈는 2017년 처음 출시된 이후 매해 봄마다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얻고 있는 상품”이며 “올해는 기존의 인기 상품에 집에서도 즐길 수 있는 상품군까지 확대해 봄의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언택트 서비스 ‘아이보리 베베캠’, 코로나19 확산과 함께 이용자 급증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확산되면서, 다양한 업체들의 '언택트' 서비스가 최근 각광을 받고 있다. 언택트(Untact)는 기술의 발전을 통해 사람 간 직접적인 접촉을 피하는 것을 뜻하는 일종의 '사회적 거리 두기'를 의미한다. 국내 산후조리원 신생아 실시간 영상 공유 서비스를 운영하는 아이앤나(대표 강수경, 이경재)는 코로나 확산으로 산후조리원에서 산모의 가족 및 친인척 방문자를 선별적 제한하고 있는 가운데, 언택트 서비스인 자사의 아이보리 베베캠 서비스 이용자 비율이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2배가량 증가했다고 밝혔다. 아이앤나에 따르면 코로나 위기 경보가 심각으로 격상된 2월 23일부터 한달간 아이보리와 제휴한 180개 산후조리원에서 아이보리 베베캠을 이용하는 산모이용자의 비율은 전년에 비해 15% 증가했으며, 같은 기간 가족 이용자의 비율은 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산후조리원에서는 코로나 19 신생아 감염을 우려해 가급적 외부인의 산후조리원의 방문을 제한하고 있으나, 아기를 보고싶은 경우 언텍트 서비스를 활용하는 것으로 분석했다. 아이보리 베베캠 서비스를 활용할 경우, 가족들이 산후조리원에 직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