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KB국민은행, 인공지능 경진대회 'Future Finance A.I. Challenge' 개최

A.I.와 금융의 콜라보레이션

KB국민은행은 대학(원)생 및 취업준비생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경진대회 'Future Finance A.I. Challenge'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인공지능(A.I.)를 적용한 미래금융 및 서비스 아이디어를 확보하고 A.I. 우수인재들의 금융 분야 관심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대학(원)생 및 취업준비생 등 인공지능을 활용한 금융서비스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최대 3명까지 팀을 구성해 참가할 수 있다.

 

참가 신청 및 과제 제출은 오는 26일까지 ‘2019 국제 컨퍼런스’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본선은 오는 9월 3일 열리는 ‘2019 국제 컨퍼런스’의 2부 행사로 열릴 예정이다.


‘2019 국제 컨퍼런스’는 금융감독원과 이화여자대학교가 주최하며, 글로벌 빅테크 기업의 선진 사례를 공유하고 강연 및 경진대회를 통해 기업의 취업준비생 간의 소통과 교류의 장을 마련하는 행사이다.

 

이번 대회 대상팀에게는 금융감독원장상이 수여되며, 수상자 전원에게는 총 1600만원의 상금과 KB국민은행 공채 지원 시 서류–필기전형 면제 혜택이 주어진다. 더불어 아이디어 및 서비스 구현을 위해 'AWS Activate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는 총 8000달러 상당의 ‘AWS Credit’도 제공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인공지능을 활용한 신규 금융서비스 모델을 발굴하고 미래금융을 선도할 수 있는 우수인재를 확보하고자 한다”며, “금융에 인공지능을 더해 가치를 창출하고 싶은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신한은행, '자산관리 컨시어지뱅킹' 서비스 시행 신한은행은 고객들의 다변화된 금융 니즈에 맞춰 ‘고객 중심’으로 종합 자산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는 ‘자산관리 컨시어지(Concierge)뱅킹’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자산관리 컨시어지뱅킹’ 서비스는 ‘주거래 은행’의 벽을 허물고 고객이 보유한 모든 금융자산을 분석해 고객별로 최적의 맞춤형 포트폴리오를 제안하는 새로운 개념의 서비스이다. 신한은행은 은행 창구에 가지 않고 모바일뱅킹, 인터넷뱅킹 등 비대면 채널에서 금융상품을 이용하는 고객들이 증가하고 있는 트렌드를 반영해 고객을 직접 찾아가는 형태로 서비스를 출시했다. 이 서비스는 다른 은행 수신상품을 포함해 금융자산이 3억원 이상인 개인 및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하며 모바일뱅킹 ‘쏠(SOL)’ 또는 영업점 직원을 통해서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다른 은행 수신상품을 이용하고 있는 고객은 ‘쏠(SOL)’의 ‘My 자산’ 서비스에 해당 상품을 등록한 후 신청하면 된다. ‘자산관리 컨시어지뱅킹’ 서비스를 신청하면 전담 팀이 고객의 성향과 시장 상황에 맞는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담당 직원이 고객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방문해 금융 솔루션을 제안한다. 세무, 부동산 등에 대한 컨설팅이 추가로 필요한 경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