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경제

아리따움 ‘모노아이즈 팔레트’ 4종 출시

아리따움은 ‘모노아이즈’의 대표 색상 중심으로 9가지 섀도를 새롭게 구성한 ‘모노아이즈 팔레트’ 4종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모노아이즈는 다양한 색상과 합리적인 가격대의 섀도로 2013년 출시 이후 2000만 개 이상 판매된 아리따움의 대표 인기 제품이다. 선명한 발색과 가루 날림 없는 뛰어난 제품력까지 갖춰 이미 탄탄한 고객층을 확보하고 있다.


새롭게 선보이는 팔레트 라인은 고객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모노아이즈의 인기 컬러 4가지 '얼쓰', '소셜라이트', '드라이로즈', '미드나잇펑크'가 각 팔레트의 대표 색상이다.


팔레트는 9가지 섀도로 구성돼 있으며, 대표 색상 1가지와 신규 색상 8가지로 이뤄져있다. 대표 색상과 조화롭게 메이크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색상의 베이스 및 포인트 섀도, 반짝이는 펄 소재의 글리터 섀도 등으로 조합해 소장욕구를 높였다.


아리따움 모노아이즈 팔레트 4종은 전국 아리따움 매장 및 아리따움 몰 에서 구매할 수 있다. 출시를 기념해 2월 한 달 간은 모노아이즈 팔레트 구매 고객에게 아이 메이크업 전용 브러쉬 3종 세트를 한정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딥서치, 카이스트와 함께 여의도 금융 대학원 운영 기관에 선정
서울시와 금융위원회는 올해 9월 개관을 앞두고 있는 여의도 금융 대학원의 운영기관에 'KAIST 디지털금융 교육그룹'이 선정되었다고 27일 밝혔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디지털금융 교육그룹은 KAIST 경영대학이 주관하고, AI 기술기반 금융 빅데이터분석 기업인 딥서치(DeepSearch) 등으로 구성된 컨소시움이다. 선정된 기관은 올해 하반기부터 여의도 금융중심지에서 디지털금융에 특화된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과정(학위/비학위)을 운영한다. 교육 과정은 빅데이터, 블록체인, 기계학습,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등으로 구성되며, 이 중 딥서치는 빅데이터 과정을 맡는다. 금융 빅데이터 분석 전문 기업 딥서치는 빅데이터 및 AI 기술을 기반으로 금융/기업의 주요 의사결정을 자동화 하고 있는 빅데이터 스타트업으로, 방대한 금융 및 기업 데이터를 위험관리, 투자/여신/영업 기회 발굴, 가치 평가 부분 등 기업의 의사결정에 활용할 수 있도록 데이터를 융합하고 분석하는 분야에서 가장 앞서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빅데이터 처리에 있어서 시장 데이터, 기업데이터 등 정형 데이터 뿐 아니라, 뉴스, 공시, 특허, 리포트 등 다양한 비정형데이터를 함께 처리하고, 이를 융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