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인

이대훈 농협은행장, 충남 공주 화훼 농가 현장 방문

이대훈 은행장은 지난 13일 충남 공주시 사곡면 화훼농가를 찾아 '코로나19'로 인한 피해상황을 청취하고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소비촉진과 각종 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최근 화훼농가들은 '코로나19' 영향으로 매출 성수기에 졸업식 등 각종행사가 취소되면서 가격 폭락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농협은행은 '코로나19'확산으로 피해를 입은 개인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1월31일부터 기업은 최대 5억원, 개인은 최대 1억원까지 신규자금을 지원하고 최고 1.00% 이내(농업인 최대 1.70%이내) 대출금리감면과 최장 12개월까지 이자납입유예 등 금융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과 소비촉진을 위해 화훼농가 돕기 SNS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번 이벤트는 16일부터 3월 13일까지 진행되며 봄을 맞아 축하하고 싶은 사연을 댓글로 응원하면 응모자 중 1004명에게 3만원 상당의 꽃다발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이대훈 은행장은 “최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화훼농가를 비롯한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하루 빨리 어려운 상황을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의 지원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키움투자자산운용, 국내 최초 구독 비즈니스 관련 기업에 투자하는 펀드 출시
키움투자자산운용은 30일 구독 비즈니스를 도입한 기업 중 미래성장성이 뛰어나고 적정한 주가 수준을 가진 기업의 주식에 집중 투자하는 ‘키움 글로벌 구독경제 증권투자신탁’ 상품을 신규로 출시한다. 최근 소비의 트렌드가 제품을 구매하여 소유하는 상품경제(commodity economy)에서 상품 및 서비스를 경험하는 구독경제(Subscription economy)로 전환되는 추세이다. 구독 비즈니스에서 소비자는 기업에 회원 가입하여 정기적인 구독료를 지불하며, 이에 따라 일정 기간 동안 상품이나 서비스를 제공받는다. 젊은 소비자들은 단가가 높은 상품을 구매하는 것에 대해 경제적인 부담을 느끼며, 구매한 자산의 가치 하락에 예민하다. 그러면서도 최신 트렌드엔 민감하고, 즉각적으로 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받길 원한다. 이러한 사유들로 인해 비교적 소액을 정기적으로 지급하면서 상품 혹은 서비스를 구독하는 소비를 선호하는 것이다. 그들은 스트리밍을 통해 음악이나 동영상을 구매하고, 정기배송 서비스를 통해 생필품을 구매하며, 값비싼 가전제품은 장기렌탈을 통해 이용하곤 한다. 특히, 넷플릭스의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가 인기를 끌면서 양질의 재화 및 서비스의 구독을 원하는 소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