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경제

마리오아울렛, '2020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 수상

마리오아울렛(대표 홍성열)이 20일 더 플라자 호텔 에서 열린 ‘2020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패션쇼핑몰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동아일보가 주최한 이번 시상식에서 마리오아울렛은 도심형 아웃렛이라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도입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마리오아울렛은 2001년 국내에 아웃렛 개념이 생소하던 시기에 대한민국 최초의 패션 정통 아웃렛을 선보여 눈부신 성장을 이뤄 왔다. IMF 외환위기 시절 불 꺼진  구로공단 지역을 수도권 최대 규모의 패션 아웃렛 타운으로 변화시키는 데 앞장섰으며, 현재는 500개 이상의 국내외 유명 브랜드를 보유한 대규모 도심형 아웃렛으로 자리매김해 오고 있다.

 

현재 마리오아울렛은 가산•구로디지털단지(G밸리) 내 랜드마크로 지하철 1∙7호선은 물론 다양한 버스가 경유하는 서울 서남권 교통 요지에 있는 이점을 가지고 있다. 해당 쇼핑몰은 쇼핑뿐만 아니라 오락, 여가, 문화, 식사 등을 모두 아우르는 라이프스타일 체험 공간을 선보이고 있다. 3개의 쇼핑관으로 구성된 도심 속 복합문화 공간으로 1관은 '패션 전문관', 2관은 '레저 전문관', 3관은 '라이프스타일몰'로 특화되어 있다.

 

특히 마리오아울렛은 남녀노소 모두가 능동적으로 여가 생활을 즐길 수 있는 복합체험형 콘텐츠와 일상 속 힐링을 가능하게 하는 문화 휴식공간으로 몰링족의 욕구를 충족시키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8층으로 구성된 마리오아울렛 1관은 여성 정장 및 여성 캐주얼, 남성 패션 정장 브랜드와 구두, 핸드백 등의 잡화 브랜드를 선보이고 있다. 1관이 보유한 여성의류  브랜드로는 ▲구호 ▲미샤 ▲까르뜨니트 ▲톰보이 ▲ 모조에스핀 등이 있으며 캐주얼의류 브랜드는 ▲폴로 랄프로렌 ▲라코스테 등이 있다. 이밖에 1관이 보유한 남성의류 대표 브랜드로는 ▲지오지아 ▲지이크 ▲캠브리지 ▲듀퐁 등이 있다.

 

마리오아울렛 2관은 스포츠∙아웃도어 전문관으로 구성되어 계절감을 느낄 수 있는 기능성 의류를 중점적으로 취급한다. 2관에 위치한 아웃도어 브랜드로는 ▲노스페이스 ▲블랙야크 ▲K2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네파 ▲밀레 등이 있으며 골프웨어 브랜드는 ▲나이키골프 ▲보그너 ▲파리게이츠 등이 있다.


라이프스타일 복합 쇼핑 공간으로 구성된 마리오아울렛 3관(마리오몰)에는 트렌디한 캐주얼,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부터 대형서점, 볼링장, 키즈 테마파크 등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여가 문화 시설들이 마련되어 있다. 대표적인 SPA브랜드 ‘유니클로’가 1층에 위치해 있으며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는 ▲러쉬 ▲애플 ▲부츠 등이 있다.

 

마리오몰은 도심형 아웃렛 최초로 각 층이 유기적으로 연결된 스파이럴 몰링(나선형 구조) 개념을 구현했다. 층별로 고객의 이동 동선이 바로 경험과 여가 소비로 연결될 수 있도록 기존의 구매 중심 공간에서 탈피해 ‘경험 중심 공간’으로 구조화 되어 있다.


그중 마리오몰 지하 1층에 위치한 ‘노브랜드’는 신선식품과 간편식, 생활용품 등을 품질 대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인다. 해당 관 6층에 위치한 ‘영풍문고’는 도심 속 문화휴식공간을 테마로 과감하고 특색있는 공간 디자인을 선보이며 최적화된 조도와 인테리어를 통해 아날로그적 여유를 제공한다.


마리오몰 12층에 위치한 게임장과 볼링장인 ‘G2존’ 또한 마리오아울렛이 문화∙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나는 데 일조했다. 이밖에 마리오몰 7층의 키즈카페 ‘닥터밸런스’와 9층에 위치한 리빙전문관 ‘모던하우스’가 고객의 발길을 끌고 있다.

 

마리오아울렛은 개별 건물인 1, 2관과 마리오몰은 2관을 중심으로 브릿지로 연결되어 있어 고객들이 굳이 외부로 나가지 않고도 아웃렛과 몰 사이를 편하게 오고 갈 수 있다. 쇼핑뿐만 아니라 고객들에게 특별한 미식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마리오몰에는 ‘바이포잉 레스토랑’, ‘소이밥상’, ‘콘타이’, ‘바르미 샤브샤브’ 등의 음식점을 보유하고 있으며 1관에는 ‘에머이’, ‘아비꼬’, ‘브라운돈까스’, ‘공수간’ 등의 식당이 입점해 있다.

 

한편 마리오아울렛의 온라인 쇼핑몰인 ‘마리오몰’은 한 달에 약 180만 명의 고객이 찾는 합리적 가격의 쇼핑 플랫폼으로 급부상했다. 온라인 마리오몰의 월 방문객은 전년에 비해 60% 신장했고, 회원수는 전년 대비 43%나 증가했다. 마리오몰은 고객 맞춤형 개인화 서비스를 통한 온사이트 마케팅으로 지난 해 한국유통대상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언택트 서비스 ‘아이보리 베베캠’, 코로나19 확산과 함께 이용자 급증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확산되면서, 다양한 업체들의 '언택트' 서비스가 최근 각광을 받고 있다. 언택트(Untact)는 기술의 발전을 통해 사람 간 직접적인 접촉을 피하는 것을 뜻하는 일종의 '사회적 거리 두기'를 의미한다. 국내 산후조리원 신생아 실시간 영상 공유 서비스를 운영하는 아이앤나(대표 강수경, 이경재)는 코로나 확산으로 산후조리원에서 산모의 가족 및 친인척 방문자를 선별적 제한하고 있는 가운데, 언택트 서비스인 자사의 아이보리 베베캠 서비스 이용자 비율이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2배가량 증가했다고 밝혔다. 아이앤나에 따르면 코로나 위기 경보가 심각으로 격상된 2월 23일부터 한달간 아이보리와 제휴한 180개 산후조리원에서 아이보리 베베캠을 이용하는 산모이용자의 비율은 전년에 비해 15% 증가했으며, 같은 기간 가족 이용자의 비율은 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산후조리원에서는 코로나 19 신생아 감염을 우려해 가급적 외부인의 산후조리원의 방문을 제한하고 있으나, 아기를 보고싶은 경우 언텍트 서비스를 활용하는 것으로 분석했다. 아이보리 베베캠 서비스를 활용할 경우, 가족들이 산후조리원에 직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