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저축은행중앙회, 핀테크기업과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추진

생체인증을 통해 복잡한 신원증명 절차 간소화하는 서비스

URL복사

저축은행중앙회(회장 박재식)는 핀테크기업인 ㈜에잇바이트와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를 추진한다.



저축은행중앙회는 23일 진행한 협약에서 제휴업무는 비대면신원증명 간소화 혁신금융서비스, 혁심금융서비스 공동특허출원, 통합인증 업무 확대 등 이라고 밝혔다.


지난 6월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로 저축은행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혁신금융서비스을 받았다. 올해 12월에 출시 예정인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는 생체인증을 통해 복잡한 신원증명 절차를 간소화하는 서비스이다.



고객이 여러 저축은행의 계좌 개설 시 매번 휴대폰인증, 신분증 사본제출, 타행계좌이체인증 등의 절차를 반복하지 않고 생체정보 등록을 통해 신속하고 편리하게 여러 저축은행의 계좌를 개설할 수 있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 개발에 첫 포문을 여는 자리로 중앙회 하은수 전무를 비롯하여 최병주 상무, 신용채 상무, 에잇바이트 김덕상 대표, 민현진 상무 등이 참석했다.


하은수 저축은행중앙회 전무는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가 비대면 정기예금 전용계좌와 결합하면 저축은행 거래고객의 이용 편의가 크게 개선되어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