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람다256, 루니버스 기반의 메타버스 생태계 확장

메타버스 서비스 활용한 파트너스 데이를 통해 루니버스 생태계 소개

URL복사

두나무 계열사이자,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의 운영사인 '람다256(Lambda 256)'이 최근 대두되고 있는 메타버스와 블록체인 결합이라는 흐름에 맞춰 루니버스의 메타버스 생태계를 확장한다.



람다256 관계자는 "최근 메타버스 흐름에 맞춰 루니버스 기반의 메타버스 프로젝트들이 두각을 나타내고 있고, 해당 서비스의 실사용자들이 증가하면서 프로젝트에 대한 관심 또한 늘고 있다" 며  "올 상반기 중 파트너사의 메타버스 서비스를 활용해, 루니버스 파트너스 데이를 개최하고 루니버스 생태계 구성원들을 공개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현재 루니버스 메타버스 생태계를 구성하는 대표 프로젝트로는 디비전(Dvision)을 비롯해 모스랜드(Mossland), 엑스버스 (Xverse)등이 있다.


디비전은(Dvision)은 NFT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박람회 및 행사 개최는 물론 게임 등에서도 사용자가 손쉽게 메타버스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도록 Web을 기반으로 한 실시간 스트리밍 3D VR 메타버스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사용자가 자체 생산한 3D 콘텐츠 기반의 NFT를 발행하고 거래할 수 있기 때문에 콘텐츠 제작자 및 사용자들 모두에게 가치를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특히 최근엔 글로벌 NFT마켓 오픈씨 (Open Sea) 에 디비전 네트워크 NFT 캐릭터 경매를 진행하며, 메타버스와 NFT 결합에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모스랜드(Mossland)는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모스코인을 통해 가상세계에서 즐길 수 있도록 하는 블록체인 서비스로, 모스랜드의 게임 및 서비스 안에서 사용되는 다양한 아이템들은 루니버스의 사이드체인을 솔루션을 활용하여 FT(Fungible Token) 또는 NFT(Non-Fungible Token)로 발행된다. 모스랜드 메타버스는 현실이 반영된 디지털 NFT자산과 엔터테이먼트 서비스를 특징으로, 모스코인(MOC)을 기축통화로 사용한다.


엑스버스(Xverse) 는 메타버스 세계를 연결하고 생태계를 조성하는 블록체인 기반의 플랫폼으로, 메타버스를 구현하는 엑스버스 월드(Xverse World) 개발하여 사용자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엑스버스(Xverse) 에서 개발한 엑스버스(Xverse) SDK(Software Development Kit)를 통해 누구나 쉽게 가상현실 서비스를 제작할 수 있는 기반 기술을 제공하며, 서비스에서 필요한 콘텐츠(디지털 자산)를 제작 및 거래할 수 있는 마켓 플레이스(Marketplace)를 제공한다.


람다256은 앞으로도 메타버스 생태계 참여 기업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루니버스 서비스를 발전시킴과 동시에, 참여 기업 간의 비즈니스 교류 및 기술 연동의 기반을 마련하여 루니버스 생태계를 확장시켜 나갈 계획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