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롯데건설, 2022년 우수 파트너사 선정으로 상생경영 앞장선다

URL복사

롯데건설(대표이사 하석주)은 73개 사의 우수 파트너사를 선정하고 롯데호텔 소공점에서 시상식을 진행했다.



롯데건설은 원자재 가격 상승과 노조, 정부의 규제 등으로 삼중고에 직면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현장의 품질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 준 파트너사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하기 위해 지난해보다 우수파트너사를 대폭 확대하여 포상했다. 최우수 파트너사를 6개 사로 늘리고, 도배나 유리공사 등의 소규모 필수 공종과 해외 현장에서 우수 파트너사를 신규로 선정했다.


특히, 시공 분야와 안전 분야 최고의 파트너사로 선정된 대상(大賞) 파트너사에는 계약 우선협상권을 보장하는 파격적인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또한, 이번에 선정된 우수 파트너사와 최우수 파트너사에는 각각 500만원과 3,000만원의 포상금이 지급될 뿐만 아니라 계약 기회 확대, 계약이행 보증증권 면제 및 경감, 동반성장 펀드 및 전문기관과 연계한 경영개선 컨설팅 프로그램 등에 참가신청시 우선권을 주는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함께 성장해나가는 파트너사들에 실질적인 인센티브를 제공할 수 있는 방향에 대해 고민해왔고, 그 결과 우수파트너사 포상제도를 대폭 확대하고 강화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동반성장 제도를 제공해 파트너사의 사기진작과 상생협력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건설은 파트너사와의 상생을 위해 다양한 지원 활동을 하고 있다. 외주 파트너사 하도급 대금을 100% 현금으로 지급하고 있으며, 직접 대여금 100억을 비롯해 동반성장펀드를 570억 원 규모로 운영하며 파트너사의 자금 유동성 확보와 경영 안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롯데건설은 근로자와 고객, 사회, 파트너사 등 이해관계자를 고려하는 환경ㆍ사회ㆍ지배구조(ESG) 경영 전략 중 하나로 동반성장 홈페이지와 우수파트너사 협의체(Lotte Partners) 등을 운영하며 지속 가능 경영을 위한 다양한 소통 창구를 마련하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