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BC카드, “마이데이터, 안심하고 이용하세요”

금융사기 점점 고도화…마이데이터 서비스 이용고객의 금융자산 선제적 보호

URL복사

마이데이터 덕분에 보다 편리한 종합자산관리 시대가 열렸다. 그러나 최근 스미싱 등 탈취된 개인정보를 악용한 금융사기가 급증하면서 고객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



BC카드(대표이사사장 최원석)가 자사 마이데이터 서비스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개인정보안심보험 서비스를 무상으로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개인정보 부정사용에 따른 금융사기가 점점 고도화됨에 따라 이번 지원을 통해 마이데이터 서비스 이용 고객의 금융 자산을 선제적으로 보호하겠다는 취지다.


이번 지원을 통해 고객은 스미싱, 파밍, 메모리 해킹 등 이른 바 ‘전기통신금융사기’에 의한 금전적 손해가 발생했을 때 BC카드에 요청 시 최대 1백만원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내년 4월 24일까지 BC카드의 생활금융플랫폼 ‘페이북’ 내 마이데이터 서비스인 ‘내자산’에처음 자산을 연결 및 유지하는 고객은 별도 절차 없이 최초 연결 시점으로부터 1년간 무상으로 지원 받을 수 있다.


이미 지난 4월 25일 이전에 자산을 연결하고 유지 중인 고객도 내년 4월 24일까지 무상으로 지원받게 된다.


오성수 마이데이터사업본부장(상무)은 “기술 진보와 함께 점차 고도화되고 있는 금융사기로부터 고객의 자산을 안전하게 보호하는 데에는 금융사의 역할이 절대적으로 중요하다”며, “BC카드는 마이데이터 중심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신뢰와 안전을 강화하는 데에도 더욱 기술과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