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 디지털 도서관으로 탈바꿈

전국 어린이 240만여명 겨냥… 도서 선택부터 독후활동까지 독서경험 혁신

LG유플러스는 키즈 전용 서비스 ‘아이들나라’의 모바일 앱(App.)이 책 선정부터 독후활동까지 체계적인 독서활동을 경험할 수 있는 ‘디지털 도서관’으로 탈바꿈하고, 3년 내 인기 도서를 국내 최대 수준인 1만권으로 확대한다고 3일 밝혔다.


아이들나라는 독서∙학습∙놀이 등 다양한 목적에 따라 6만여편의 콘텐츠를 제공하는 키즈 전용 서비스다. 그 중 독서 서비스는 2017년부터 아이들나라의 최대 강점으로 꼽힌다. 실제로 지난해 12월 아이들나라 앱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11월까지 지난 1년간 독서 콘텐츠 이용 고객은 전체 고객의 83%에 달했다. 누적 시청건수는 352만여건, 누적 시청시간은 19만여시간을 기록했다.

독서 서비스에 대한 고객 니즈가 높다는 점을 반영해 아이들나라는 전국 만 2~8세 어린이 240만명을 겨냥, 독서 서비스를 대폭 강화한 ‘디지털 도서관’으로 개편하고 2026년까지 인기 도서를 1만권으로 확대한다는 목표를 설정했다. 주요 내용은 ▲아이 관심사에 따라 책을 추천해주는 ‘도서관’ 메뉴 신설과 ▲독서 목적별로 최적화된 ‘독서모드’ ▲모르는 단어를 쉽게 풀어 설명해주는 ’아이들사전’ 등 신규 기능 추가다.

현재 아이들나라는 베스트·스테디셀러, 키즈스콜레, 그레이트북스 등 브랜드 전집과 해외 도서 등 인기 어린이 도서 4,000여권을 제공하고 있다. 5년간 하루 2권씩 꾸준히 독서할 경우 3,650권임을 감안하면, 제공 도서를 1만권으로 늘리는 것은 아이들의 도서 선택권이 크게 확대되는 셈이다. 도서관에 방문해 항상 대여를 대기하는 부모에게 좋은 대안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먼저 ‘도서관’에서는 ▲노래·율동, 동식물, 숫자, 기계, 운동 등 성향별 ▲만 3세 이하부터 8세 이상까지 연령별 ▲동물, 자연, 배우기 등 관심사별로 전문가가 책을 추천해준다. 아이들은 흥미에 따라 책에 대한 집중도가 달라지기 때문에 아이의 독서습관을 기르는데 효과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독서모드’는 기존 ▲그림과 영상 콘텐츠 방식의 ‘VOD북’와 ▲직접 기기를 터치하며 이야기를 전개하는 인터랙티브 콘텐츠 방식의 ‘터치북’에서 나아가 ▲직접 책장을 넘기는 전자책 방식의 ‘리딩북’ ▲취침 전 오디오 재생으로 청취가 가능한 ‘오디오북’을 추가 선보였다. 특히 리딩북은 음성으로 읽어주는 기능이 기본 제공될 뿐 아니라, 부모와 아이가 함께 책장을 직접 넘기며 읽어 나가는 방식도 가능하다.

이에 따라 아이들은 VOD북을 통해 책과 친숙해지고, 터치북을 통해 몰입도를 높일 뿐 아니라 리딩북을 통해 책장을 직접 넘기며 실제 책에 대한 거부감을 줄이고, 오디오북을 통해 취침 전 다시 한번 독서 경험이 가능해졌다.

모르는 단어를 터치하면 뜻을 쉽게 풀어 알려주는 ‘아이들사전’ 기능도 갖췄다. 오픈AI社의 ‘챗GPT’ 기술이 적용됐다. 예를 들어 ‘바위’라는 단어의 사전적 의미는 ‘부피가 매우 큰 돌’이지만, ‘부피’라는 단어도 이해하기 쉽지 않다. 아이들나라는 ‘작은 돌보다 훨씬 크고 무거워요. 가지고 다니려면 정말 큰 주머니가 필요할 걸요? 코끼리 보다 큰 것도 있어요’라고 상상력을 자극하는 방식으로 설명해준다.

아이들나라는 내년 1분기에 아이와 부모가 함께 독서 활동을 기록할 수 있는 ‘독서 기록장’을 출시하는 등 고객들의 서비스 사용행태를 분석해 고객이 원하는 기능을 발굴하여 지속 업데이트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개편과 함께 LG유플러스는 ‘독서성장판’이라는 개념을 새롭게 제시하는 마케팅 캠페인도 대대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잠자고 있는 아이들의 독서성장판을 깨워 재미있게 독서를 유도한다는 의미다.

아이들나라 구독자 대상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이달 13일까지 아이들나라 앱에서 ‘우리집 북테리어’ 이벤트에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독서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으로 인테리어 리모델링(1명)을 비롯, 빈백(bean bag, 5명)과 겨울 담요(100명)를 증정한다. 

이와 별도로 아이가 아이들나라로 독서하는 모습을 촬영해 SNS에 올리면 전원에게 네이버포인트 5천원을 제공하고, 추첨을 통해 이마트상품권(3만원권, 30명), 갤럭시A7 태블릿PC(3명)를 증정한다.

아이들나라는 이용하는 통신사 관계없이 스마트폰, 태블릿PC에서 앱을 내려 받은 후 이용 가능하다. 월정액은 1만9,800원(VAT 포함, 웹 구매가)이며, 가입 후 첫 1개월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2024년 1월 말까지 가입하면 50% 할인된 월 9,900원(VAT 포함)에 서비스를 지속 이용할 수 있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김대호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CO는 “실제 부모로써 아이가 독서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을 공감하고 있어, 우리 아이가 직접 이용한다는 생각으로 도움이 되는 독서 서비스를 만들어 내기 위해 디지털 도서관으로의 전환을 기획하게 됐다”며, “아이들나라가 전국 240만여명 아이들의 올바른 성장에 기여하는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키즈 서비스 경험을 지속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