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책

에스티유니타스, 영문법 학습서 ‘세상 쉬운 그래머’ 출간

에스티유니타스가 영문법 학습서인 ‘세상 쉬운 그래머’를 출간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신간은 문법을 이미지로 표현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한 영문법 학습서다. 텍스트만으로 전달하기 어려운 영어 문법의 미묘한 뉘앙스 차이까지 명쾌하게 알려주는 교재로, 영어 문법에 대한 의문과 편견을 가진 외국어 학습자들에게 최적화된 영어교재다.

 

특히 30년 이상 영어를 가르쳐 온 저자의 노하우가 담긴 설명과 저자가 직접 그린 600컷 이상의 그림이 수록된 것이 특징이다. 그림과 도식을 통해 중요 영문법의 핵심 포인트와 뉘앙스를 쉽게 설명해주기 때문에, 영어에 입문하는 학습자뿐만 아니라 영어 교육자들을 위한 참고 서적으로도 적합하다.

 

교재는 문법편과 전치사편으로 구성되어 한 권으로 영문법을 마스터할 수 있으며, 단순 암기와 주입식 학습에서 벗어나 영어 문법을 이해하고 실제로 영어 대화에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핸드북 사이즈로 제작되어 휴대하기도 간편하다.

 

‘세상 쉬운 그래머’는 국내 대표 온라인 서점인 예스24 등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가격은 1만1800원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언택트 서비스 ‘아이보리 베베캠’, 코로나19 확산과 함께 이용자 급증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확산되면서, 다양한 업체들의 '언택트' 서비스가 최근 각광을 받고 있다. 언택트(Untact)는 기술의 발전을 통해 사람 간 직접적인 접촉을 피하는 것을 뜻하는 일종의 '사회적 거리 두기'를 의미한다. 국내 산후조리원 신생아 실시간 영상 공유 서비스를 운영하는 아이앤나(대표 강수경, 이경재)는 코로나 확산으로 산후조리원에서 산모의 가족 및 친인척 방문자를 선별적 제한하고 있는 가운데, 언택트 서비스인 자사의 아이보리 베베캠 서비스 이용자 비율이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2배가량 증가했다고 밝혔다. 아이앤나에 따르면 코로나 위기 경보가 심각으로 격상된 2월 23일부터 한달간 아이보리와 제휴한 180개 산후조리원에서 아이보리 베베캠을 이용하는 산모이용자의 비율은 전년에 비해 15% 증가했으며, 같은 기간 가족 이용자의 비율은 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산후조리원에서는 코로나 19 신생아 감염을 우려해 가급적 외부인의 산후조리원의 방문을 제한하고 있으나, 아기를 보고싶은 경우 언텍트 서비스를 활용하는 것으로 분석했다. 아이보리 베베캠 서비스를 활용할 경우, 가족들이 산후조리원에 직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