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신종 코로나, 채용시장 불똥 ‘아직’…태영건설·한화건설·라인건설 등 모집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채용시장 위축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건설업계 채용일정은 아직 별다른 차질 없이 진행 중이다. 10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태영건설, 한화건설, 라인건설, 동문건설 등이 경력 및 신입사원 채용에 나섰다.



◆ 태영건설이 정규직 경력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모집부문은 기술연구(환경), 공사관리(BIM), 개발사업(기획/운영, 영업), 민자사업(영업), 자금, IT, 법무 등이며 3월 1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부문별 경력 충족자 ▲국내외 4년제 정규대학(원) 관련 학과 졸업자 ▲국가보훈대상자 및 전역장교 우대 등이다.


◆ 한화건설이 정규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주택·개발사업, 도시정비사업 등이며 3월 15일까지 회사 채용사이트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사항은 ▲부문별 경력 충족자 ▲주택, 상업·복합시설 등 사업수주·관리 다수 경험자 우대 ▲발주처 관리 등을 위한 커뮤니케이션 능력자 우대 등이다.


◆ 라인건설이 상반기 경력 및 신입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재무(자금), 회계(세무), 법무, 부동산관리, 자재(구매/관리), 설계, 인테리어, 조경, 건축(시공/공무), 토목(시공/공무) 등이며 16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관련학과 졸업(예정)자 ▲부문별 경력 충족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우대 ▲전역장교 우대 등이다.


◆ 동문건설이 상반기 신입 및 경력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모집부문은 개발사업, 정비사업, 주택분양, 민간영업, 전기, 견적, 상품설계, 회계, 인사, 건축시공, 건축공무, 기계, 전기, 안전, 보건 등이며 입사지원서는 건설워커에서 다운받아 작성한 뒤 19일까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부문별 경력 충족자 ▲관련학과 졸업자 등이다.


◆ 선원건설이 상반기 신입 및 경력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모집부문은 보건, 설비, 현장총무 등이며 입사지원서는 건설워커에서 다운받아 작성한 뒤 19일까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관련학과 졸업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분야별 경력 충족자 등이다.


이밖에 한양(23일까지), 혜림건설(20일까지), LG에스앤아이코퍼레이션·대창기업(16일까지), 에이스건설(14일까지), 일성건설(12일까지), 한신공영·KCC건설·모아종합건설·자이에스앤디·대방건설·에이스건설·계성건설·특수건설(채용시까지) 등도 사원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우리은행, 대전지역 코로나19 피해 소기업·소상공인에 특별자금 지원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과 ‘2020년 우리은행 특별출연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5억원을 재원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75억원 규모의 보증서 담보대출을 지원한다. 대출한도는 최대 1억원, 대출기간은 최대 5년이다. 대출기간과 대출금액에 따라 연 0.2%p의 보증료가 우대된다. 특히, 보증서를 담보로 대전광역시 이차보전대출을 받는 경우 대전광역시로부터 대출이자 일부를 최대 연 3.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대전신보 소상공인 통장’을 대출과 함께 이용할 경우 인터넷뱅킹이체수수료 등이 면제된다. 한편 우리은행은 2월부터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전라북도, 신용보증재단중앙회 등과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고 일시적으로 자금경색을 겪고 있는 코로나19 피해기업에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자 지원방안을 마련했다”며 “경기침체 및 소비심리 위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전북, 울산 등으로 특별출연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