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미래에셋자산운용, '스마트 리플렛'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수상

미래에셋자산운용은 국제 디자인 공모전 ‘2020 Asia Design Prize’에서 스마트 리플렛이 위너(WINNER)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스마트 리플렛은 판매사 지점 방문없이 문자나 모바일 메신저 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펀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모바일에 최적화된 펀드 안내장이다.



완성도 높은 일관된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통해 일러스트 이미지 위주로 제작해 고객의 눈높이에 맞게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인 점을 인정받았다.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는 전세계 디자이너를 대상으로 하는 국제 공모전으로 기업, 디자인 기관 및 스튜디오에서 전문가, 학생까지 모두가 참가 가능하다.


이번 행사에는 38개국 2340개 작품이 출품됐고, 10개국 43명의 교수, 디자이너 등이 심사해 상위 10%를 위너로 선정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017년부터 운용업계에서 선도적으로 스마트 리플렛을 제작하고 있다. 주로 판매사를 통해 영업점 직원과 고객에서 전달된다. 상담을 원하는 경우 운용사 고객지원센터로 바로 전화연결이 가능한 기능을 설정했다.

 

김미섭 미래에셋자산운용 사장은 “미래에셋은 그 동안 투자자 눈높이에 맞춰 다양한 투자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왔고 스마트 리플렛은 그 일환이다”라며 “앞으로도 웹세미나 등 펀드 길라잡이 역할을 할 수 있는 다양한 방편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우리은행, 대전지역 코로나19 피해 소기업·소상공인에 특별자금 지원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과 ‘2020년 우리은행 특별출연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5억원을 재원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75억원 규모의 보증서 담보대출을 지원한다. 대출한도는 최대 1억원, 대출기간은 최대 5년이다. 대출기간과 대출금액에 따라 연 0.2%p의 보증료가 우대된다. 특히, 보증서를 담보로 대전광역시 이차보전대출을 받는 경우 대전광역시로부터 대출이자 일부를 최대 연 3.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대전신보 소상공인 통장’을 대출과 함께 이용할 경우 인터넷뱅킹이체수수료 등이 면제된다. 한편 우리은행은 2월부터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전라북도, 신용보증재단중앙회 등과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고 일시적으로 자금경색을 겪고 있는 코로나19 피해기업에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자 지원방안을 마련했다”며 “경기침체 및 소비심리 위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전북, 울산 등으로 특별출연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