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하나은행, 퇴직연금 전용 '장기 원리금 보장 ELB' 출시

하나은행은 24일 퇴직연금 전용 장기 원리금 보장 주가연계 파생결합사채(ELB) 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이 새로 선보이는 '장기 원리금 보장 ELB'는 기업 퇴직연금(DB, DC)과 개인 퇴직연금(IRP) 고객 모두 가입 가능한 금융권 최초 변동금리로 만기(3년, 5년) 운용하는 퇴직연금 전용상품이다.


지난 2월 ‘단기 원리금 보장 ELB’ 출시에 이어 ‘장기 원리금 보장 ELB’는 시장금리보다 변동폭이 작은 CD금리(3개월 변동)로 운용해 정기예금 대비 높은 금리를 제공한다.


만기 시마다 다시 운용 지시를 해야 하는 1년 만기 ELB 대신 장기 운용을 통해 관리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다.


또 만기 이전 중도해지 시에도 낮은 중도해지이율을 적용, 기존 ELB 및 정기예금 대비 차별화된 고금리 지급이 가능해 손님의 자금 유동성 확보에 유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장성 하나은행 연금사업단 단장은 “관리의 편의성을 개선한 장기 ELB는 최장 5년 동안 정기예금 대비 고금리 상품을 안정적으로 운용할 수 있고 중도해지 시에도 고금리 지급이 가능해 손님의 유동성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한편 하나은행은 전년도 은행권 퇴직연금 수익률 DB 1위, DC/IRP 2위를 기록했으며, 퇴직연금 성장률 1위 및 퇴직연금 적립금 순수 증가분 3조원을 초과하는 등 연금시장에서 강점을 보이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하나금융그룹, 코로나19 피해극복 위한 영유아 가정내 돌봄 놀이 꾸러미 지원
하나금융그룹은 30일 육아정책연구소,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와 코로나19 피해극복을 위한 영유아 가정내 돌봄 놀이 꾸러미 지원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병 확산으로 유치원, 어린이집 등 보육시설의 개원이 연기돼 가정 내 자녀의 돌봄도 장기화 됨에 따라 놀이물품과 방법을 제공해 외부활동이 제한된 영유아들의 신체활동 부족문제를 해결하고 가정에서 건강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기증되는 놀이꾸러미는 영유아가 부모와 함께 집에서 안전하게 할 수 있는 점토, 플레이콘, 색스카프, 촉감공, 스티커 등이 있으며 놀이팁가이드, 자녀교육 자료 등이 포함돼 있고 코로나 재난 피해지역인 대구지역 영유아 가정 1200세대에 기증하기로했다. 백선희 육아정책연구소 소장은 “사회는 아이들이 어떠한 상황에서도 즐겁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져야 한다”며, “서로 다른 분야의 세 기관이 함께 뜻을 모은 만큼 대구지역의 영유아와 가족들에게 큰 응원으로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은 “취약계층 영유아에 대한 지원이 시급한 상황에서 힘을 보태주신 하나금융과 육아정책연구소에 감사드린다”며, “아동 권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