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한국포스증권, ‘찾아가는 연금자산관리센터’ 오픈

‘펀드슈퍼마켓’과 수수료가 저렴한 ‘S클래스’를 국내 유일로 운영하는 한국포스증권은 “찾아가는 연금자산관리센터”를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찾아가는 연금자산관리센터는 연금전문가가 직접 고객에게 찾아가 연금과 IRP에 대한 상세한 상담을 진행하는 서비스이다. 찾아가는 연금자산관리센터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는 맞춤 자산관리 상담, 연금컨설팅, 계좌개설 업무처리 등이다.


고객이 보유하고 있는 투자 상품을 진단하고, 투자성향과 은퇴시기에 맞춰 자산을 새롭게 배분하는 리밸런싱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철저하게 고객에게 맞는 맞춤형 자산관리 상담이 가능하다.


신청자는 연금저축과 IRP를 통한 절세 전략 및 세무제도 활용, 퇴직 후 연금수령 및 운영 방법 등 연금컨설팅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계좌 개설을 희망하는 고객에게 연금저축계좌 개설과 가입, 연금저축 이전업무 등 원스톱 업무 처리를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한국포스증권은 지난해 5월 온라인으로 이용 가능한 연금자산관리센터를 오픈한 바 있다. 이를 확대해 온라인 투자가 불편한 이들과 5명 이상의 사업장, 동호회, 모임 등 다수의 사람들이 모여있는 곳에 직접 찾아갈 예정이다. 노후 자금 마련에 관심 있거나, 연금과 IRP가 처음이라 무엇부터 시작해야 할지 모르는 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신청방법은 한국포스증권 대표 전화와 포스앱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