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한샘-하나은행 협력업체 금융지원, ‘100억 상생펀드’ 조성

기존 조성액 더해 총 280억원 상생펀드 운영

URL복사

한샘(대표이사 강승수)이 금융 지원을 통한 협력사와 대리점과의 동반 성장에 나선다.



중소 협력사와 소상공인 대리점과의 상생으로 국내 홈인테리어 리딩기업으로서 사회적 책무를 다해나간다는 계획이다. 한샘은 하나은행과 함께 ‘한샘 협력사 동반성장 협력대출(이하 상생펀드)’에 100억원을 추가로 조성했다고 21일 밝혔다.

 

한샘과 하나은행은 지난 20일, 서울 상암동 한샘사옥에서 업무협약식을 열고 ‘협력업체 금융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기로 합의했다. 자칫 자금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한샘의 협력사와 대리점들이 저리로 대출받을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안정적으로 경영과 사업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이다.


이번 상생펀드 조성 협약에 따라 한샘의 협력사와 대리점들은 하나은행을 통해 시중 금리보다 최대 1.5% 감면된 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게 됐다. 한샘은 기존 상생펀드 180억원에 이번 100억원을 더해 총 280억원의 상생펀드를 운영하며 협력사 및 대리점 지원에 나선다.

 

협약식에는 한샘 강승수 회장과 이영식 부회장, 하나은행 지성규 은행장과 강성묵 부행장 등이 참석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